우버, 항공 택시 개발 위해 NASA 엔지니어 영입

날아라 우버 택시!

테크
1,625 Hypes

여기 야외 촬영 직후 곧바로 아나운서 시험장으로 달려가야 하는 기상 캐스터가 있다. 제한 시간은 20분가량. 꽉 막힌 아침 출근길에 퀵 오토바이를 타도 역부족인 시간이다. 그녀를 짝사랑하는 남자 기자는 취재지로 향하던 헬기를 돌려 3분 만에 그녀를 방송국 옥상으로 데려다 놓는다. 작년 인기리에 방영된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의 한 장면이다. 이 드라마가 보여준 건 물리적 한계마저 극복하는 사랑의 힘이 아니다. 교통 정체에도 끄떡없는 VTOL(Vertical Take Off and Landing air plane), 수직 이착륙 항공기망의 가능성이다.

헬리콥터를 자동차마냥 통근수단으로 이용하겠다는 당찬 꿈을 먼저 꾼건 우버다. 모바일 차량예약 서비스 앱을 개발해 세계적인 브랜드로 거듭난 ‘콜택시’ 회사가 이제는 주문형 항공 택시를 준비하고 있다는 말이다. 작년부터 새어 나온 이 계획은 에어버스의 ‘시티에어버스’ 프로젝트와 더불어 항공 택시의 등장을 수면 위로 올린 장본인이다. 최근 우버는 NASA 출신 엔지니어 마크 무어를 영입하며 본격적으로 개발에 착수했다. 우버 엘리베이트 팀을 진두지휘할 마쿠 무어는 “새로운 에코 시스템을 개발하고 도심형 전기 VTOL 시장을 현실화 할 선두주자로서 우버만큼 적합한 회사는 없다. 우버는 항공 택시 시장 선점에 가장 유리한 위치에 있는 회사”라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세부사항은 공개되지 않았지만, 우버는 다양한 채널을 통해 110억 달러, 한화로 12조 5천억 원의 두둑한 제작비를 투자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비행기처럼 날아 헬리콥터처럼 수직이착륙하는항공 택시를 타고 1시간 40분 거리를 15분 만에 ‘날아서 출근할’ 날이 머지않았다.

더 보기

이전 글

티파니앤코가 ‘티파니 택시’ 탁상시계를 공개했다
패션

티파니앤코가 ‘티파니 택시’ 탁상시계를 공개했다

약 6천7백만 원.

리버풀 FC의 황희찬 영입 가능성이 커졌다
스포츠

리버풀 FC의 황희찬 영입 가능성이 커졌다

“리버풀 FC와 토트넘 홋스퍼 FC가 싸우고 있다.”

애플이 폴더형 스마트폰을 개발 중이다?
테크

애플이 폴더형 스마트폰을 개발 중이다?

“애플은 지난해 2월, ‘접는’ 기기에 대한 특허를 취득한 것으로 알려졌다.”


애플이 역대급으로 얇은 아이폰을 개발 중이다?
테크

애플이 역대급으로 얇은 아이폰을 개발 중이다?

아이폰 X만큼의 변화?

레이지 오프의 포스트 펑크 2017 SS 컬렉션
패션

레이지 오프의 포스트 펑크 2017 SS 컬렉션

눈알 모양 로고는 애교.

농구의 50년 역사를 기념하는 나이키 x 키스 협업 컬렉션
신발

농구의 50년 역사를 기념하는 나이키 x 키스 협업 컬렉션

나이키의 과거와 미래를 본다.

과거의 향수가 느껴지는 파타 2017 SS 룩북
패션

과거의 향수가 느껴지는 파타 2017 SS 룩북

레트로한 악세서리도 함께한다.

피어 오브 갓의 다섯 번째 컬렉션
패션

피어 오브 갓의 다섯 번째 컬렉션

빅뱅 태양이 즐겨 입는 브랜드.

꼼데가르송 x 나이키랩 덩크 하이 레트로 '클리어' 판매 개시
신발

꼼데가르송 x 나이키랩 덩크 하이 레트로 '클리어' 판매 개시

속 보이는 운동화.


'진격의 거인' 시즌 2 공식 포스터와 줄거리 정보
엔터테인먼트

'진격의 거인' 시즌 2 공식 포스터와 줄거리 정보

“인류를 위한 전쟁은 계속 된다!”

봄에도 캐나다 구스를 입을 수 있을까?
패션

봄에도 캐나다 구스를 입을 수 있을까?

다운 아우터 시장의 선두주자가 새로 선보이는 ‘울트라 라이트’ 재킷.

일본 옷감이 포틀랜드 디자인을 만날 때, 키리코 x 브릿지&번
패션

일본 옷감이 포틀랜드 디자인을 만날 때, 키리코 x 브릿지&번

사연이 있어 보인다.

언제 어디서나 편안하게, 나이키 랩 2017 SS 에센셜 컬렉션
패션

언제 어디서나 편안하게, 나이키 랩 2017 SS 에센셜 컬렉션

최소한의 디자인과 최대한의 기능.

다큐멘터리 사진집이 녹아든 마하그리드 2017 SS 컬렉션
패션

다큐멘터리 사진집이 녹아든 마하그리드 2017 SS 컬렉션

전직 누드본즈 디자이너의 두 번째 컬렉션.

More ▾
 
뉴스레터를 구독해 최신 뉴스를 놓치지 마세요

본 뉴스레터 구독 신청에 따라 자사의 개인정보수집 관련 이용약관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