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넬 x 슈프림? 최고의 협업 시너지를 낼 것 같은 브랜드는?

진짜 이런 협업이 있었으면.

패션  

협업의 홍수. <하입비스트>에도 하루가 멀다 하고 수많은 브랜드의 각종 협업 소식이 쏟아진다. 이런 시대에도 ‘브랜드와 브랜드의 시너지’라는 협업의 의미는 과연 얼마나 유효할까? 협업의 새 차원을 제시하는 의미로서, 또한 아직 만나지 못한 두 브랜드를 소개하는 뜻으로서, 꼭 만났으면 하는 두 브랜드를 꼽았다. 슈프림 x 체리부터 팔라스 x 넷플릭스까지.

팔라스 x 넷플릭스? 최고의 시너지를 낼 것 같은 브랜드 협업

슈프림 x 체리 

별의 별 브랜드와 협업을 펼치는 슈프림. 옷이나 신발도 좋지만 타미야 호넷 RC카, 티볼리 라디오 등 최근에는 슈프림의 전자제품 협업에 더 눈길이 간다. 슈프림의 빨간 로고가 새겨진 전자제품은 인테리어 소품으로도 그만. 브랜드의 역사와 오리지널리티를 두고 협업을 따지는 슈프림인 바, 가장 먼저 떠오르는 테크 브랜드의 이름은 바로 기계식 키보드의 체리다. 군더더기 없는 기계식 퍼스널 컴퓨터의 디자인 위에 나란히 새겨진 체리와 슈프림의 빨간 로고와 키 버튼. ‘전자’ 보다는 ‘기계’를 더 사랑하는 슈프림에게 이만한 선택이 또 있을까 싶다. 체리의 여러 모델 중 가장 간결한 디자인의 ‘G80’ 시리즈를 조심스레 추천한다. 참고로 슈프림은 2014년 “cherry”라는 이름의 스케이트보드 DVD를 출시한 바 있다. 물론 다른 ‘체리’다. 박현준, 아이니드어썸 가구 디자이너

 

팔라스 x 넷플릭스? 최고의 시너지를 낼 것 같은 브랜드 협업

돌체앤가바나 x 알리바바

이 협업은 최근 인종차별 논란에 휩싸인 돌체앤가바나가 당면한 문제를 정면으로 돌파하는 방법이자 인류 화합을 위한 범 국제적인 협업 캠페인이다. 얽힐대로 얽힌 오해를 바로 중국의 대표 브랜드와 협업으로 풀어보는 것. 중국 전통에 대한 자부심, 이른바 ‘중뽕’이 가득 담긴 한정판 컬렉션을 알리바바 한정으로 저렴한 가격에 판매하면 어떨까? 지금이야 냉담한 중국인들의 마음도 이런 지극한 의도의 기획이라면 조금씩 다시 열릴 것이다. 거꾸로 돌체앤가바나는 중국에서 위기를 정면으로 극복한 화합의 브랜드로 기억될 지도 모른다. 분명 역사에 길이 남을 협업이 될 거다. 최현우, 소셜마케터

 

팔라스 x 넷플릭스? 최고의 시너지를 낼 것 같은 브랜드 협업

슈프림 x 샤넬

이유를 말해 뭐 할까. 루이비통 협업으로 최고의 경지에 오른 슈프림이 탐 낼 만한 하이 패션 브랜드. 에르메스도 남아 있지만 로고 플레이가 더 강한 샤넬을 선택했다. 이미 샤넬에선 스케이트 보드, 스키, 테니스 등의 스포츠 아이템을 계속해서 출시하고 있으니 여기에 슈프림이 더해진다면 그야말로 금상첨화겠다. 티셔츠부터 스니커까지 전 세계 거리엔 슈프림 샤넬 열풍이 몰아 닥칠 것이다. 일주일 캠핑하는 건 놀랄 일도 아니겠다. 김봉법, 스타일리스트

 

팔라스 x 넷플릭스? 최고의 시너지를 낼 것 같은 브랜드 협업

호카 오네 오네 x 꼼데가르송

최근 엔지니어드 가먼츠와의 협업으로 새 빛을 본 호카 오네 오네의 열기가 식지 않았으면 한다. 인기가 한창 달궈진 지금 또 한번의 협업 시리즈로 더 큰 도약을 하면 어떨까? 여러 브랜드가 있지만 어떤 브랜드와의 협업도 소화하고 마는 꼼데가르송이 가장 먼저 떠오른다. 협업을 희망하는 모델은 호카 오네 오네의 스테디 셀러 ‘본디 6’. 디자인은 꼼데가르송의 상상력에 맡기고 싶다. 발매 동시 ‘순삭’은 말할 것도 없다. 김도윤, 아티스트 / 스니커 커스터마이저

 

팔라스 x 넷플릭스? 최고의 시너지를 낼 것 같은 브랜드 협업

노스페이스 x 하입비스트

협업의 홍수 속에서 추워질 즈음이면 항상 주목 받는 브랜드가 있다. 바로 노스페이스. 매년 슈프림과의 협업으로 많은 이들에게 희망과 절망을 동시에 주는 노스페이스는 이제 잠시 슈프림을 내려놓자. 여기 <하입비스트>도 있다. 왜 해야 하냐고? 이유가 필요한가? 때가 됐다니까? 고병재, <하입비스트> 마케팅 매니저

 

팔라스 x 넷플릭스? 최고의 시너지를 낼 것 같은 브랜드 협업

팔라스 x 넷플릭스

협업의 경계가 점점 허물어지는 지금, 패션 브랜드와 엔터테인먼트 브랜드의 협업도 한번 나와 줄 때가 됐다. 이왕이면 스트리트 기반의 좀 삐딱한 브랜드인 팔라스와 콘텐츠 유통의 관념을 확 비튼 편성 채널 넷플릭스가 손을 잡았으면 좋겠다. 두 브랜드 모두 기존의 관습을 탈피하고자 하는 점에서 협업은 매우 유효하다. 넷플릭스는 팔라스를 조롱하는 모큐멘터리를, 팔라스는 그 영상에 등장하는 컬렉션을 실제로 선보이면 신선하고 재밌겠다. 이런 게 진짜 ‘하입’한 협업이 아닐까 싶다. 분명 엄청난 반향이 있을 거다. 장승호, <하입비스트> 시니어 에디터

더 보기
More

이전 글

편안함에 포커스를 맞춘 옷장 ‘필수템’, 피어 오브 갓 ‘에센셜’ 라인
패션

편안함에 포커스를 맞춘 옷장 ‘필수템’, 피어 오브 갓 ‘에센셜’ 라인

‘캘리포니아 윈터 2019’ 컬렉션.

신발을 사랑한다면 소장하고 싶은, 스니커헤드 필독서 10
신발

신발을 사랑한다면 소장하고 싶은, 스니커헤드 필독서 10

안 읽더라도 갖고 싶은 바이블.

스투시 ‘인터내셔널 소잉 트라이브’ 핸드메이드 캡슐
패션

스투시 ‘인터내셔널 소잉 트라이브’ 핸드메이드 캡슐

무라야마 신의 수작업 컬렉션.


슈프림 스케이트보드 & 액세서리 약 2천점 선보이는 역대급 전시
패션

슈프림 스케이트보드 & 액세서리 약 2천점 선보이는 역대급 전시

약 22억 5000만 원 상당.

캐피탈 2018 FW 유니섹스 패딩 조끼 국내 입고
패션

캐피탈 2018 FW 유니섹스 패딩 조끼 국내 입고

장인의 손길이 보이는.

프라그먼트 디자인 x 태그호이어 '까레라 칼리버 호이어02' 발매
패션

프라그먼트 디자인 x 태그호이어 '까레라 칼리버 호이어02' 발매

꽤 어마어마한 가격.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