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카르도 티시의 버버리 데뷔, 대망의 2019 SS '킹덤' 컬렉션

과거와 미래를 아우르는.

패션

리카르도 티시2019 봄, 여름 런던 패션위크에서 대망의 첫 버버리 컬렉션을 선보였다. 런웨이에 앞서 버버리는 리디자인한 모노그램으로 전 세계를 도배하며 컬렉션에 대한 기대치를 한껏 끌어올렸다. 어제 티시가 선보인 버버리의 ‘킹덤’ 컬렉션은 이 기대치를 훌쩍 넘었다 해도 과언이 아니다. 그의 감독 아래 진화하고 재탄생할 버버리의 새로운 이야기가 시작되었다.

런웨이 전반의 여성복은 버버리의 프레피하고 클래식한 헤리티지에 충실하다. 가볍고 하늘하늘한 실크 의류, 스카프 등이 산뜻한 흰색과 베이지색으로 등장한다. 연이어 캣워크를 누빈 남성복은 시크한 블랙과 그레이의 고전적인 슈트, 그리고 새 모노그램을 엠보싱한 고급스러운 가죽 액세서리를 포함한다. 티시의 팬들이 예상했던 것보다 절제되고 차분해서 놀라울 정도다.

하지만 그의 본격적인 스포츠웨어는 런웨이의 후반부터 나타난다. 티시가 선택한 버버리의 새 ‘스트릿’ 방향성은 영국 청년 문화에 경의를 표하는 펑크스타일. 각종 스터드와 메탈릭 하드웨어로 반항심을, 그리고 호피, 암소 무늬 등의 프린트로 담대함을 드러낸다. 가장 인상적인 디자인은 그가 지방시에서 사용한 바 있는 사슴 모티브와 버질 아블로의 시그니처를 연상시키는 텍스트 프린트. 청키 워크 스니커 역시 발매가 기대되는 아이템이다.

런웨이를 놓쳤다면, 아래에서 버버리의 2019 봄, 여름 패션쇼를 감상해보자. 여성복은 28:00부터, 남성복은 32:00부터 등장한다.

쇼 직후 판매를 시작한 제품군 확인은 여기서.

더 보기
More

이전 글

이지 부스트 350 V2 ‘트리플 화이트’ 캠페인 및 칸예 웨스트 근황 총정리
엔터테인먼트  

이지 부스트 350 V2 ‘트리플 화이트’ 캠페인 및 칸예 웨스트 근황 총정리

9월 29일 새 앨범 발매?

일론 머스크 스페이스X 최초의 달 관광객은 누구?
전자

일론 머스크 스페이스X 최초의 달 관광객은 누구?

진짜 달 여행이 실화가 됐다.

이지 부스트 350 V2 트리플 화이트, 선구매 방식으로 재발매한다
신발

이지 부스트 350 V2 트리플 화이트, 선구매 방식으로 재발매한다

‘얼리 액세스 프리 세일’ 링크를 통해.


코듀라 소재의 칼하트 WIP x 컨버스 원스타 가격 & 발매 정보
신발

코듀라 소재의 칼하트 WIP x 컨버스 원스타 가격 & 발매 정보

블랙, 화이트, 그리고 카키.

어 콜드 월, 언더커버, P+F 등 58개 브랜드 모이는 페스티벌  ‘하입페스트’ 개최
패션

어 콜드 월, 언더커버, P+F 등 58개 브랜드 모이는 페스티벌 ‘하입페스트’ 개최

‘하입비스트’ 주관 문화예술 축제.

코에보가 제안하는 2018 FW 스타일링 방법
패션  

코에보가 제안하는 2018 FW 스타일링 방법

Presented by COEVO
이탈리아 브랜드 모음집.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