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렌시아가 '멸종 위기 동물' 컬렉션, 파페치 단독 발매

컬렉션도 멸종 위기?

By
패션

발렌시아가의 새로운 공익 캠페인 컬렉션이 공개됐다. 지난 ‘WFP’ 캠페인이 사람을 향했다면, 이번 켐페인은 동물을 바라본다. 동물 보호를 주제로 제작된 이번 컬렉션은 흰코뿔소, 아시아 코끼리, 푸른 고래 등 실제 멸종 위기 동물의 일러스트가 그린 제품 등으로 구성됐다. 발렌시아가 CEO 세드릭 샤르비트는 “우리는 세계자연보전연맹(IUCN)를 지지하며 멸종 위기종 인식 개선과 보호가 우리의 비전 중 하나다.”라고 본 컬렉션의 취지에 대해 밝혔다. 발렌시아가의  ’멸종 위기 동물’ 컬렉션은 지금, 파페치를 통해 구매 가능하다.

동물을 주제로 한 제품군 이외에도 전혀 다른 스타일의 제품도 만나 볼 수 있다. 그래피티 프린트의 데님 재킷과 로고 스웨트셔츠부터 새로운 색상의 스피드 트레이너와 트랙 스니커까지. 역시 파페치에서 판매중이다.

 

상의

 

 

하의

 

 

신발 및 기타 액세서리

더 보기
Source
HYPEBEAST

이전 글

'2018 나이키: 온 에어 콘테스트’ 최종 우승작 6 발표
신발

'2018 나이키: 온 에어 콘테스트’ 최종 우승작 6 발표

특이점이 온 에어 맥스들.

블루보틀, 성수동에 이어 삼청동에 2호점 오픈한다
음식

블루보틀, 성수동에 이어 삼청동에 2호점 오픈한다

1호점 예상 후보지 중 한 곳에.

넥슨의 새 주인공은 카카오? '인수 여부 검토중'
엔터테인먼트

넥슨의 새 주인공은 카카오? '인수 여부 검토중'

이제 ‘메이플스토리’에 라이언 나오나?


증정 이벤트: 카우스 x 세서미 스트리트, 오프 화이트 x 나이키 등
패션 

증정 이벤트: 카우스 x 세서미 스트리트, 오프 화이트 x 나이키 등

해피 설.

4만 원으로 4백만 원짜리 버질 아블로 루이비통 가방을 손에 넣는 방법
패션

4만 원으로 4백만 원짜리 버질 아블로 루이비통 가방을 손에 넣는 방법

하지만 함정이 있다.

시대 흐름 역행? 자라 45년만에 두 번째 로고 변경
패션

시대 흐름 역행? 자라 45년만에 두 번째 로고 변경

그보다 자라가 45년이나 됐다고?

More ▾
 
뉴스레터 구독 신청

뉴스레터 구독 신청으로 <하입비스트>가 제공하는 특집 인터뷰와 각종 발매 소식 그리고 최신 트렌드의 현황을 모두 누리세요.

본 뉴스레터 구독 신청에 따라 자사의 개인정보수집 관련 이용약관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됩니다.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협조 부탁 드립니다

<하입비스트>가 제공하는 광고 수신에 동의해주셔서 감사합니다. <하입비스트>는 여러분의 관심사와 최신 트렌드에 걸맞은 광고를 제공합니다. 광고차단기(애드블록)의 ‘화이트 리스트'에 <하입비스트>를 추가하면 사이트에 머무는 동안 계속해서 광고가 제공되는 점 참고 부탁 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