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만큼 풍부한 차의 매력을 소개하는 서울의 차 전문점 10

가끔은 커피 말고 차.

음식
36,305

여전히 다양한 카페가 뜨고 지는 패턴이 반복되는 가운데, 빈틈을 비집고 올라온 새로운 음료 트렌드가 있다. 커피만큼 깊고 풍부한 매력을 가진 차를 전문적으로 다루는 곳이 늘어나고 있는 것. 대표적으로녹차로 익숙한 차는 찻잎을 따는 시기와 볶는 정도에 따라 다채로운 향과 맛을 낸다. 온수를 찻잎에 부어 천천히 우리고 이를 한 모금 음미하는 행위를 통해 고요하고 평화로운 여유도 느낄 수 있다.

추운 겨울이 다가오는 이 시기, 따스한 차 한잔으로 삶의 여유를 되찾아줄 서울의 차 전문점을 소개한다. 한국적인 멋을 고이 간직한 전통 찻집부터 현대적인 면모로 탈바꿈한 이색 카페까지, 로봇이 차선을 휘저어 말차를 완성하는 슈퍼말차로 소개를 시작한다.

슈퍼말차

말차 전문 온라인 스토어 힛더티에서 론칭한 오프라인 매장, 슈퍼말차. 100% 최상등급, 국내 보성 유기농 말차만을 재료로 사용하고, 설탕 대신 천연 감미료 스테비아와 에리스리톨을 넣어 건강한 달콤함을 더했다. 이곳의 가장 큰 특징은 사람이 아닌 로봇팔로 말차를 우려낸다는 점. 일사불란하게 움직이는 로봇을 보고 있자니, 맛은 물론 보는 재미가 배가 된다. 한편 성수와 가로수길에 위치한 매장 외에도 온라인 스토어를 통해 해당 브랜드의 녹차 아이템을 만나볼 수 있다.    

주소: 서울 성동구 서울숲6 19, 서울 강남구 도산대로13 36

이이엄

옥인동 서촌마을 골목길, 호젓하게 자리한 이이엄은 도예가인 박종민이 운영하는 찻집이자 전시 공간이다. 조선 시대 문인, 장혼이 인왕산 자락에 자족한다는 뜻을 담아 지은 집이이엄에서 그 이름을 따왔다. 기본적으로 제공되는 동성오룡, 동방미인 등의 여러 차 외에도 주인이 직접 빚은 찻그릇을 소개하고, 다도를 체험할 수 있는 세션이 함께 마련되니, 확인해보면 좋겠다. 한편 이곳은 손님이 있을 땐 사진 촬영이 불가하니, 주의하길 바란다.

주소: 서울 종로구 필운대로9 3

밀월

한적한 성북동 골목, 오래된 한옥을 개조한 찻집 밀월에서는 시간이 느리게 흐른다. 이름 그대로 꿀처럼 달콤한 시간을 보낼 수 있는 밀월은 질 좋고 향 좋은 차와 맛있는 일본식 디저트가 준비됐다. 무엇보다 시즌마다 제철 꽃과 과일을 블렌딩하여 새로운 메뉴를 준비하니, 밀월이 선보이는 사계절을 맛보고 싶다면 주저 말고 방문해보자.

주소: 서울 성북구 동소문로13가길 71

맛차차

서울숲 뒤편, 통유리로 둘러싸인 이곳의 전경은 마치 숲속 한가운데 앉아 쉬는 느낌을 준다. 맛차차의 가장 큰 장점은 직접 차를 배울 수 있는 세션이 진행된다는 점인데, 전통 요소는 그대로 가져가되 누구든 일상 속에서 쉽게 차를 접할 수 있는 커리큘럼이 마련됐다. 또한 요가와 명상과 함께 하는 다도 클래스도 준비됐으니, 관심 있다면 미리 예약하길 추천한다.

주소: 서울 성동구 서울숲2 18-11

티컬렉티브

삼성동 빌딩가 17층, 탁 트인 전경이 일품인 티컬렉티브. 매장 내에는 작은 연못과 대나무 숲이 마련돼 있어 마치 공중 정원에 온 듯한 기분을 선사한다. 녹차, 홍차, 감잎차 등의 대표 메뉴를 더불어 여러 블렌딩 차, 커피, 와인, 그리고 타파스 메뉴 등을 함께 즐길 수 있다. 한편 루이 비통이 최근 페기 구와 이곳에서 캠페인 영상을 제작하기도 했다.

주소: 서울 강남구 봉은사로 449 17F

수연산방

우리나라의 대표 단편 소설 작가, 상허 이태준 선생의 가옥을 개조한 수연산방. ‘산속에 문인들이 모이는 집이라는 뜻에 걸맞게 돌담길을 따라 들어서면 어느새 고즈넉한 한옥이 자리하고 있다. 대추차, 생강차, 도라지차 등 건강을 생각한 차 종류와 단호박 빙수, 인절미 등 한국적인 미가 돋보이는 메뉴들이 준비됐다.

주소: 서울 성북구 성북로26길 8

갤러리 더 스퀘어

영화 <The Square> 속의 한 문구더 스퀘어는 신뢰와 보살핌이 있는 안식처이다로부터 영감을 받은 카페. 늘 무엇인가에 쫓기며, 바쁜 현대인의 삶을 살아가는 이들에게 위로를 주고자 하는 마음에서 이곳이 마련됐다. 매장 문을 열고 안으로 들어서는 순간, 매장 중앙에 있는 널찍한 창문 넘어 펼쳐진 북촌 한옥마을 풍경이 멋스러운 분위기를 자아낸다. 청량하면서도 싱그러운 맛이 일품인 대표 메뉴, ‘백차를 베이스로 한 맛차 칵테일과 더불어 차에 곁들일 수 있는 아보카도 케이크, 스콘, 파운드 케이크 등이 일품이다.

주소: 서울 종로구 계동길 128

이이알티

이이알티(EERT) Tree를 거꾸로 한 이름으로, 일본 여행을 즐기는 대표가 도심 속 공원인 다이칸야마에서 영감을 받아 오픈한 카페다. 공원 나무 아래에서 여유롭게 책을 읽는 누군가의 모습이 인상적이었다는 그는 당시 그 느낌을 그대로 카페에 녹여냈다. 일본의 전통 모래 정원인 가레산스이를 중심으로, 누구든 편히 쉴 수 있게 준비된 다다미식 공간이 인상적이다. 이곳의 시그니처 메뉴는 단연박스인데, 차 셀렉션과 더불어 메밀 김밥, 파운드 케이크, 제철 과일 등이 3단 도시락 구성으로 준비되어 나온다.

주소: 서울시 성동구 서울숲 2 19-17

오설록 1979

한국의 대표 차 브랜드, 오설록은 명동이나 인사동에서 쉽게 만나볼 수 있다. 하지만 좀 더 여유로운 시간을 보내고 싶다면 2018년에 개장한 오설록의 새 공간, 오설록 1979를 기억해두자. 지금껏 오설록이 쌓아온 차에 대한 모든 노하우가 하나로 집약된 곳이기 때문이다. 전문 차 소믈리에가 추출해주는 차와 함께, 전통 음식을 재해석한 다양한 티푸드를 즐기기에 안성맞춤이다. 공간 곳곳에 배치된 여러 고가구와 자기들을 보는 재미도 빠질 수 없다.

주소: 서울 용산구 한강대로 100

더 보기

이전 글

니콜라 제스키에르의 10년, 루이 비통 2024 가을, 겨울 여성복 컬렉션
패션

니콜라 제스키에르의 10년, 루이 비통 2024 가을, 겨울 여성복 컬렉션

그의 과거 컬렉션을 닮은 아이템도 등장했다.

루이 비통 ‘에스칼 캐비닛 오브 원더스’ 컬렉션 공개
패션

루이 비통 ‘에스칼 캐비닛 오브 원더스’ 컬렉션 공개

150시간의 수작업으로 완성됐다.

루이 비통 2024 프리폴 남성 컬렉션이 출시된다
패션

루이 비통 2024 프리폴 남성 컬렉션이 출시된다

해양에서 모티프를 얻었다.


서울의 아키하바라 7
패션

서울의 아키하바라 7

일본에만 있는 것이 아니다.

메킷레인 인터뷰 - 모국으로 돌아온 다섯 이방인
음악 

메킷레인 인터뷰 - 모국으로 돌아온 다섯 이방인

“한국에서 힙합하는 내내 ‘검머외’ 소리를 들었어요.”

박재범과 히트보이가 의기투합한 EP 감상하기
음악

박재범과 히트보이가 의기투합한 EP 감상하기

‘This Wasn’t Supposed To Happen’.

2019년 11월 넷째 주 발매 목록 - 신발 및 액세서리
신발 

2019년 11월 넷째 주 발매 목록 - 신발 및 액세서리

당첨 문자만 몇 개를 기다려야 되니?

2019년 11월 넷째 주 발매 목록 - 의류
패션 

2019년 11월 넷째 주 발매 목록 - 의류

패딩 필요한 사람, 손?

한화 약 8천만 원, 18K 황금을 두른 초고급 에어팟 프로
테크

한화 약 8천만 원, 18K 황금을 두른 초고급 에어팟 프로

국밥이 대체 몇 그릇?


611 마력을 자랑하는, 페라리 신형 2도어 쿠페 '로마' 공개
자동차

611 마력을 자랑하는, 페라리 신형 2도어 쿠페 '로마' 공개

제로백은 단 3.4초.

왕가위가 큐레이팅한, 생 로랑의 단편 영화 'A Night in Shanghai'
패션

왕가위가 큐레이팅한, 생 로랑의 단편 영화 'A Night in Shanghai'

상영관은 어디?

폰허브, 페이팔을 통한 결제 서비스 차단된다
엔터테인먼트

폰허브, 페이팔을 통한 결제 서비스 차단된다

10만 명 이상의 출연자들이 난처함을 표했다.

원 블록 다운과 컨버스의 척 70 '프로텍트 유어 아이콘'
신발

원 블록 다운과 컨버스의 척 70 '프로텍트 유어 아이콘'

합성수지 코팅을 덧댔다.

에임 레온 도르 x 뉴발란스 2019 FW 캠페인 'Life In The Balance' 출시
패션

에임 레온 도르 x 뉴발란스 2019 FW 캠페인 'Life In The Balance' 출시

990 시리즈와 스포츠웨어.

More ▾
 
뉴스레터를 구독해 최신 뉴스를 놓치지 마세요

본 뉴스레터 구독 신청에 따라 자사의 개인정보수집 관련 이용약관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