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 라거펠트가 남긴 명언, 그리고 이어지는 친구들의 추모

“그 누구도 내 장례식에 오지 않았으면 한다.”

패션

“난 장례식을 좋아하지 않는다. 그 누구도 내 장례식에 오지 않았으면 한다. 내 유골로 뭘 하든 상관없다. 그냥 쓰레기 더미에 내다 던져도 좋다.”

“6살 때였다. 어머니와 함께 살았던 시골집 책상에 앉아 이것 저것을 그리고 있었다. 그리고 그때 나 자신에게 말했다. 너는 아주 유명해질 거라고.”

“인생은 한 번 뿐. 그러니 어린 시절은 재밌게 보내야 한다. 그래서 난 제 멋대로 살았다.”

“뭐든 즉흥적으로 해라. 더 창조적으로 생각해라. 무엇보다 누가 시켜서가 아닌, 본인의 의지에 의해서 움직여라.”

“난 숨 쉬듯 디자인한다. 다른 걸 생각하거나 어딘가에 구애받지 않고, 그저 자연스럽게.”

“패션은 누구도 기다려주지 않는 기차와도 같다. 얼른 탑승하지 않으면 떠난다.”

-칼 라거펠트

어젯밤 세상을 떠난 칼 라거펠트의 죽음은 실로 충격이 아닐 수 없다. 패션과 엔터테인먼트, 미디어 등 업계와 지역을 막론하고 수많은 사람의 추모가 이어지고 있다. 이 중 라거펠트가 남긴 명언이나 함께 찍은 추억의 사진, 지금은 다소 생소한 라거펠트의 어릴 적 사진도 눈에 띈다. 아래 슈프림, 버질 아블로, 송혜교, 무라카미 다카시 등이 남긴 헌정의 글을 살펴보자.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Karl Lagerfeld Rest in Peace. You inspired us all, thank you.

Supreme(@supremenewyork)님의 공유 게시물님,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this image alone was enough to make my generation dream…

@ virgilabloh님의 공유 게시물님,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The goat sleeps

Pharrell Williams(@pharrell)님의 공유 게시물님,

 

View this post on Instagram

 

+Thank you for everything you ve done we love you Karl+

A post shared by CL (@chaelincl) on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Rest In Paradise. Thank you for inspiring all of us over the past half century.

YOON(@yoon_ambush)님의 공유 게시물님,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Karl! I loved you deep inside my heart! RIP. ? @karllagerfeld

Takashi Murakami(@takashipom)님의 공유 게시물님,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Rest in peace #karllagerfeld

Hyekyo Song(@kyo1122)님의 공유 게시물님,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My dearest Karl, Thank you for always encouraging me to be expressive and creative. I will never forget when I first sent you my drawing 6 years ago, and months later on a shoot, you pulled it out of your journal where you’d kept it. You told me I was talented (which, coming from you, might be the biggest compliment) and told me to make more. Every couple seasons since then until now, I’d make a drawing for you, as a gesture of love and gratitude (for what else can I present to a man who has everything?). It amazed me that you gave a girl like me any of your time or recognition, and it showed me what a high-spirited, generous person you were. I knew this day would come at some point, but not this soon…I wish I could have seen you and held your hand one last time. Your energy, charisma and intelligence were unparalleled from the beginning to the end. You and the house of Chanel changed my life and I am forever grateful. I will miss you terribly, adore, respect, and remember you for eternity. My deepest, truest love to you and my Chanel family. Rest In Peace, I Love You. xxxxx #karlforever ?

Soo Joo(@soojmooj)님의 공유 게시물님,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Purple is extremely sad to hear of the passing of Karl Lagerfeld this morning in Paris. Photo by Juergen Teller for Purple

Purple Fashion Magazine(@purplefashionmagazine)님의 공유 게시물님,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Karl Lagerfeld Rest In Peace ?

Too Hot(@toohotlimited)님의 공유 게시물님,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KARL.

badgalriri(@badgalriri)님의 공유 게시물님,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karllagerfeld

Jean-Paul Goude Official(@jeanpaulgoudeofficial)님의 공유 게시물님,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Karl Lagerfeld, who has died aged 85, was a giant not just of fashion but of popular culture. He transformed high fashion from a niche interest into blockbuster entertainment. That fashion is now widely acknowledged as one of the lenses through which we look at and process the world around us – a channel to which the world tunes in, alongside music and film – is due in no small part to Lagerfeld, who installed icebergs, waterfalls, space rockets and supermarket checkouts on his catwalks, and in doing so changed fashion’s place in the universe. Jess Cartner-Morley reports at theguardian.com/fashion. Link via our Instagram story. . . Above: Karl Lagerfeld in 1954, winning best coat award at the Woolmark prize. Photograph: Keystone-France/Gamma-Keystone via Getty Images #karllagerfeld #chanel

Guardian and Observer Fashion(@guardianfashion)님의 공유 게시물님,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Karl Lagerfeld with Pat Cleveland and Antonio Lopez in Paris, 1970 ?❤️ Head to our link in bio to see how the fashion world is remembering a creative giant.

GARAGE Magazine(@garage_magazine)님의 공유 게시물님,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Karl Lagerfeld, the iconic fashion designer seen here in his studio in 1987, has died in Paris at the age of 85. As Chanel’s creative director since 1983, the German designer helped build up the French fashion house into a business that generated revenues of $9.6bn in 2017. Lagerfeld was unmatched in his output and at one point during the 1990s was designing collections for four brands — Chanel, Fendi, Chloe and his signature brand — simultaneously. Tap the link in our bio to read more. Picture by AFP/Getty #FT #financialtimes #fashion #fw #fashionweek #studio #karllagerfeld #lagerfeld #design #designer #chanel #haute #hautecouture #fendi #chloe #paris #france #french #creative

Financial Times(@financialtimes)님의 공유 게시물님,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Karl backstage during fittings for Chanel, 2015. @thelovemagazine #joannfurniss #RestInPeaceKarl

Alasdair McLellan(@alasdairmclellan)님의 공유 게시물님,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RIP Legend- portrait from our Greats issue 2015. Photograph by Jean-Baptiste Mondino

Malina Joseph Gilchrist(@malinajoseph)님의 공유 게시물님,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The one and only #KarlLagerfeld RIP ?

Julian Ganio(@ganio)님의 공유 게시물님,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The Master #KarlLagerfeld RIP ?

Julian Ganio(@ganio)님의 공유 게시물님,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Youthfulness is about how you live not when you were born.” Rest In Peace to the legendary Karl Lagerfeld. ?⠀ ? @wmag, 1990

MADE(@made)님의 공유 게시물님,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Karl Lagerfeld brought a new level of pageantry to every runway and collection he touched … Link in bio to see some of his most iconic shows. Photos: Getty

The Cut(@thecut)님의 공유 게시물님,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Eternal. Thank you Monsieur Lagerfeld. . ? Designer #KarlLagerfeld with a model in 1970. #jalousemag

Jalouse Magazine(@jalousemag)님의 공유 게시물님,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Fashion industry leaders pay tribute to the late Karl Lagerfeld. ?

The Business of Fashion(@bof)님의 공유 게시물님,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Today, fashion mourns you Karl but we know your legacy will live on forever. Thank you for being so willing to share your opinions with us. Link in bio.

The Cut(@thecut)님의 공유 게시물님,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Rest in peace #KarlLagerfeld.

System Magazine(@systemmagazine)님의 공유 게시물님,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Rest in peace #KarlLagerfeld. One in a million.

System Magazine(@systemmagazine)님의 공유 게시물님,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Classic Karl quote. ?: @zefashioninsider . . . . . #karllagerfeld #wwdfashion #caradelevingne #lilyrosedepp

WWD(@wwd)님의 공유 게시물님,

더 `

이전 글

칼하트 WIP x 컨버스 척 70 ‘고어텍스’ 2종 국내 발매 정보
신발

칼하트 WIP x 컨버스 척 70 ‘고어텍스’ 2종 국내 발매 정보

D-1.

아더에러 x 푸마 2019 SS '포에버 유스' 협업 캠페인 & 룩북
패션

아더에러 x 푸마 2019 SS '포에버 유스' 협업 캠페인 & 룩북

전 제품군 판매 중.

릭 오웬스 x 버켄스탁 2019 SS 협업 컬렉션
신발

릭 오웬스 x 버켄스탁 2019 SS 협업 컬렉션

봄 오면 여름 금방이다.


내일 공개될 1017 알릭스 9SM x 몽클레르 협업 미리보기
패션

내일 공개될 1017 알릭스 9SM x 몽클레르 협업 미리보기

역대급 중 역대급.

루이비통, 새로운 액세서리 컬렉션 ‘타이가라마’ 출시
패션

루이비통, 새로운 액세서리 컬렉션 ‘타이가라마’ 출시

버질 아블로의 영향?

진짜 슈프림, '짭프림'의 본거지 밀라노에 정식 매장 오픈
패션

진짜 슈프림, '짭프림'의 본거지 밀라노에 정식 매장 오픈

슈프림 이탈리아와 맞불?

More ▾
 
뉴스레터 구독 신청

하입비스트가 제공하는 뉴스레터를 통해 패션, 음악, 스니커
그리고 스트리트웨어의 첨단 소식을 실시간으로 만나보세요.

본 뉴스레터 구독 신청에 따라 자사의 개인정보수집 관련 이용약관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됩니다.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협조 부탁 드립니다

<하입비스트>가 제공하는 광고 수신에 동의해주셔서 감사합니다. <하입비스트>는 여러분의 관심사와 최신 트렌드에 걸맞은 광고를 제공합니다. 광고차단기(애드블록)의 ‘화이트 리스트'에 <하입비스트>를 추가하면 사이트에 머무는 동안 계속해서 광고가 제공되는 점 참고 부탁 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