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장 가치가 충분한 크롬 하츠 프래그런스 컬렉션

이 세상 시크함이 아닌 향초와 향수.

라이프스타일

크롬 하츠가 유니섹스용 프래그런스 컬렉션을 선보인다. ‘+22+’와 ‘+33+’ 두 가지 종류로 구성된 컬렉션은 제작에만 몇 년을 투자해 탄생한 것으로, 향이 사람의 기분과 에너지에 어떠한 영항을 미치는 지 탐구하기 위해 이를 직접 경험한 뒤 얻은 결과라고도 말 할 수 있다.

우선 +22+는 역동적이면서도 신선한 향조를 선사한다. 자스민, 베르가못 등이 주원료로 사용됐다. 반면 +33+은 스파이시 시트러스와 가죽 기름이 조화를 이룬 향으로, 신비로운 분위기를 감돌게 한다.

로리 린 스타크는 “성분이 가장 중요하지만, 감정선을 건드리는 향기를 만들고 싶었다. 이러한 향기의 힘은 우리에게 매우 소중하며 여러 면에서 크롬 하츠의 이야기가 된다. 크롬 하츠는 향을 제시하기 위해 거의 30년을 기다렸다”고 제작 소감을 밝혔다.

두 종류의 향은 각각 오 드 퍼퓸, 고체 향수, 인센스, 향초, 그리고 네일 폴리시로 만나볼 수 있고, 모든 제품은 자연에서 얻은 오일과 왁스를 사용해 만들었다.

크롬 하츠의 프래그런스 컬렉션은 7월 런던의 셀프리지스 백화점에서 선출시되며, 이후 가을부터 전세계 크롬 하츠 매장에서 판매될 예정이다.

더 보기

이전 글

소장 가치가 충분한 크롬 하츠 프래그런스 컬렉션
라이프스타일

소장 가치가 충분한 크롬 하츠 프래그런스 컬렉션

이 세상 시크함이 아닌 향초와 향수.

미니멀리즘의 정석, 헬무트 랭의 2020 리조트 컬렉션 룩북
패션

미니멀리즘의 정석, 헬무트 랭의 2020 리조트 컬렉션 룩북

커플룩의 올바른 예.

페이즐리 반다나로 장식한 캐피탈 베이스볼 캡
패션

페이즐리 반다나로 장식한 캐피탈 베이스볼 캡

묶지 말고 쓰세요.


샤넬, 구찌, 발렌시아가로 가득한 빌리 아일리시의 옷장 들여다보기
패션

샤넬, 구찌, 발렌시아가로 가득한 빌리 아일리시의 옷장 들여다보기

& 무라카미 다카시와의 협업 전시 현장.

닌텐도 스위치 라이트 출시, 무엇이 달라졌나? 꼭 사야하나?
전자

닌텐도 스위치 라이트 출시, 무엇이 달라졌나? 꼭 사야하나?

꼭 사야하는 이유 vs. 절대 사지 말아야 하는 이유.

피어 오브 갓과 뉴에라가 함께 만든 '59Fifty' 발매 정보
패션

피어 오브 갓과 뉴에라가 함께 만든 '59Fifty' 발매 정보

너로 정했다.

More ▾
 
뉴스레터 구독 신청

뉴스레터 구독 신청으로 <하입비스트>가 제공하는 특집 인터뷰와 각종 발매 소식 그리고 최신 트렌드의 현황을 모두 누리세요.

본 뉴스레터 구독 신청에 따라 자사의 개인정보수집 관련 이용약관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됩니다.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협조 부탁 드립니다

<하입비스트>가 제공하는 광고 수신에 동의해주셔서 감사합니다. <하입비스트>는 여러분의 관심사와 최신 트렌드에 걸맞은 광고를 제공합니다. 광고차단기(애드블록)의 ‘화이트 리스트'에 <하입비스트>를 추가하면 사이트에 머무는 동안 계속해서 광고가 제공되는 점 참고 부탁 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