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년 역사의 오프닝 세레모니가 브랜드 편집숍의 문을 닫는다

“브랜드 내 자체 컬렉션 생산에 주력할 것이다.”

By
패션

최근 뉴가즈그룹에 인수된 오프닝 세레모니가 전세계에서 운영 중인 모든 편집숍의 문을 닫는다. 단 여러 브랜드를 취급하는 편집숍의 운영을 중단할 뿐, 자체 컬렉션은 계속해서 전개될 예정이다. 2002, 뉴욕에서 편집숍으로 처음 시작한 오프닝 세레모니는 여러 신진 디자이너를 발굴하고, 자체 컬렉션 생산과 여러 협업을 통해 패션 브랜드로서의 입지를 굳건히 다져왔다.

1월 15, 오프닝 세레모니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2020년 중으로 브랜드의 모든 편집숍을 폐점할 것을 전하며, 브랜드의 자체 컬렉션 생산에 주력할 것을 강조했다. 한편 캐롤 림과 움베르토 레온 디자이너 듀오는 2019겐조와의 작별 당시, 오프닝 세레모니에 좀 더 치중할 의사를 내비치기도 했다.

편집숍으로 시작해 패션 브랜드로서 새로운 역사를 쓴 오프닝 세레모니. 이후의 행보가 더욱 기대되는 이유다.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Dear Opening Ceremony Family, We welcomed our first customers into Opening Ceremony at 35 Howard Street on Sept 1, 2002, a year after downtown New York was changed forever by the destruction of the World Trade Center. We wanted to send a message of love to New York with our company and our big idea to change the way a retail store had been done before. Our dream to connect people from all over the world with positivity, to create a vibrant and inclusive community through self-expression is embodied in the name Opening Ceremony and the idea from where it came, the Olympics. When we began, we took our modest savings and asked our friends to sell their clothes at our store in an area of Soho that had not yet been developed. Brilliant young designers like United Bamboo, Benjamin Cho, Proenza Schouler, Alexander Wang, Rodarte and AsFour were juxtaposed with designers from Hong Kong and Brazil who had never sold before in the US. We also made our own first pieces to sell, a diamond sweatshirt at first, which, by wearing it, became a shorthand for “I shopped at Opening Ceremony”. The store became a hangout and a meeting place for so many different visitors and locals who came by to find out what was happening in New York, because you could always get the scoop when you shopped. Opening Ceremony has expanded and evolved in countless ways since those first years in business. We’ve grown our own collection, starting from the platform of our first store, into a global Opening Ceremony brand for which we’ve held some of the most ambitious experiential fashion shows imaginable. At the same time, Opening Ceremony stores have been home to remarkable staff, customers and creative people where the wildest experiments in retail have taken place. Our stores in New York, Los Angeles, London and Tokyo have connected people from around world together and brought so much joy into our lives and to the lives of those who have come through our doors.

Opening Ceremony(@openingceremony)님의 공유 게시물님,

더 보기

이전 글

빌리 아일리시가 '007 노 타임 투 다이' OST 제작에 참여한다
음악

빌리 아일리시가 '007 노 타임 투 다이' OST 제작에 참여한다

007 시리즈 주제곡을 부르는 최연소 아티스트.

아마존 CEO 제프 베조스, 호주 산불 구호 비용 8억 기부하고 반발을 산 이유는?
전자

아마존 CEO 제프 베조스, 호주 산불 구호 비용 8억 기부하고 반발을 산 이유는?

그가 5분 동안 버는 비용보다 적은 금액이기 때문이다.

마블의 새 빌런, 태스크마스터가 공개된 '블랙 위도우' 예고편
엔터테인먼트

마블의 새 빌런, 태스크마스터가 공개된 '블랙 위도우' 예고편

캡틴 아메리카처럼 방패를 사용한다.


세심한 디테일로 완성된, 강혁의 컬렉션 8 여성 룩북
패션

세심한 디테일로 완성된, 강혁의 컬렉션 8 여성 룩북

& 리복 협업 ‘어드반스드 콘셉트’ SRS ZIG.

사카이 x 나이키 새 협업 스니커 가을 출시, 이름은 '베이퍼와플'?
신발

사카이 x 나이키 새 협업 스니커 가을 출시, 이름은 '베이퍼와플'?

곧 있을 파리 패션위크를 통해 첫 공개?

#Streetsnaps: 2020 FW 밀라노 남성 패션위크
패션 

#Streetsnaps: 2020 FW 밀라노 남성 패션위크

큼직한 실루엣과 볼드한 패턴의 활약.

More ▾
 
뉴스레터 구독 신청

뉴스레터 구독 신청으로 <하입비스트>가 제공하는 특집 인터뷰와 각종 발매 소식 그리고 최신 트렌드의 현황을 모두 누리세요.

본 뉴스레터 구독 신청에 따라 자사의 개인정보수집 관련 이용약관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됩니다.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협조 부탁 드립니다

We noticed you are using an ad-blocker

<하입비스트>가 제공하는 광고 수신에 동의해주셔서 감사합니다. <하입비스트>는 여러분의 관심사와 최신 트렌드에 걸맞은 광고를 제공합니다. 광고차단기(애드블록)의 ‘화이트 리스트'에 <하입비스트>를 추가하면 사이트에 머무는 동안 계속해서 광고가 제공되는 점 참고 부탁 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