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젠 ‘뼈어러블’? 애플, 귀에 안 꽂고 음악 듣는 ‘골전도 에어팟’ 개발 중

관자놀이에 베이스 둥둥?

By
전자

에어팟 등의 와이어리스 이어폰이 일반화된 지금, 애플이 다음 단계의 음악 감상 웨어러블 기기를 개발 중이다. <더 선>에 따르면 애플은 현재 귀 주변부의 뼈와 피부의 진동을 통해 소리를 전달하는 ‘골전도’ 기반 에어팟을 연구 중인 것으로 밝혀졌다.

기존의 이어폰은 기기에서 음파를 발산해 고막에 직접 압력을 가함으로써 소리를 들을 수 있게 하지만, 골전도 방식은 귀 근처의 뼈와 피부를 통해 내이에 진동을 일으킴으로써 소리를 전달한다. 이러한 방식으로 음악을 감상할 경우 귀 안에 이어폰을 넣지 않아도 되기 때문에 고막 손상의 위험이나 및 착용 피로가 상당히 감소할 것으로 예상된다. 하지만 골전도 방식은 전달 가능한 주파수가 제한돼 있기 때문에 일반 이어폰보다 음질이 낮은 단점이 있다. 애플은 이러한 문제점을 극복하기 위한 연구를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애플은 이미 2018년 5월에 골전도 방식 이어폰 기술의 특허를 출원한 바 있다.

한편, 최근 일론 머스크는 본인이 설립한 이식 칩 개발 기업 뉴럴링크를 통해 뇌에 삽입해 음악을 감상할 수 있는 칩을 개발 중이라고 밝히며 또 다른 방식의 웨어러블 음악 감상 시대를 예고했다.

더 보기

이전 글

'캡틴 마블 2'는 '어벤져스'의 미니 버전으로 만들어진다?
엔터테인먼트

'캡틴 마블 2'는 '어벤져스'의 미니 버전으로 만들어진다?

‘캡틴 아메리카: 시빌 워’처럼?

이제 맥OS 8을 윈도우와 리눅스에서도 사용할 수 있다
전자

이제 맥OS 8을 윈도우와 리눅스에서도 사용할 수 있다

‘문명 2’ 그리고 ‘던전 & 드래곤’도 함께 깔려 있다.

소니의 첫 전기차 ‘비전-S’, 양산형 모델 제작 나서나?
자동차

소니의 첫 전기차 ‘비전-S’, 양산형 모델 제작 나서나?

현재 도쿄에서 도로 주행 테스트를 준비 중이다.


2021년에 국내 최초로 자율주행차량 '수소트램'이 공개된다
자동차

2021년에 국내 최초로 자율주행차량 '수소트램'이 공개된다

일단 멋있게 생겨서 합격.

미국 내에서 모든 플랫폼 통틀어 가장 많이 스트리밍된 영화 1위 ‘기생충’
엔터테인먼트

미국 내에서 모든 플랫폼 통틀어 가장 많이 스트리밍된 영화 1위 ‘기생충’

12위도 한국 영화다.

마르니의 새로운 캠페인 영상이 인종 차별 이슈에 휩싸였다
패션

마르니의 새로운 캠페인 영상이 인종 차별 이슈에 휩싸였다

하이엔드 패션 시장에 이슈가 끊이질 않는다.

More ▾
 
뉴스레터 구독 신청

뉴스레터 구독 신청으로 <하입비스트>가 제공하는 특집 인터뷰와 각종 발매 소식 그리고 최신 트렌드의 현황을 모두 누리세요.

본 뉴스레터 구독 신청에 따라 자사의 개인정보수집 관련 이용약관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됩니다.

더 나은 서비스를 위한 협조 부탁드립니다

<하입비스트>가 제공하는 광고 수신에 동의해주셔서 감사합니다. <하입비스트>는 여러분의 관심사와 최신 트렌드에 걸맞은 광고를 제공합니다. 광고차단기(애드블록)의 ‘화이트 리스트'에 <하입비스트>를 추가하면 사이트에 머무는 동안 계속해서 광고가 제공되는 점 참고 부탁 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