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대를 초월한 테일러링의 향연, 생 로랑 2021 SS 컬렉션

“이 밤이 얼마나 길든 간에.”

By
패션

지난 4월, 패션 위크 일정에서 벗어나 브랜드만의 고유한 스케줄에 따라 컬렉션을 전개해나가겠다고 선언했던 생 로랑이 2021 봄, 여름 컬렉션을 공개했다. 생 로랑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안토니 바카렐로는 ‘NO MATTER HOW LONG THE NIGHT IS’라는 타이틀 하에 정교한 테일러링과 다채로운 소재를 통한 매혹적인 질감을 앞세워 새 컬렉션을 완성했다.

안토니 바카렐로는 ‘가상 및 물리적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비디오, AR 클립, 3D 이미지 외에도 엄선한 음악, 깃발, 포스터와 함께 새로운 디자인을 선보였다. 그중에서도 이번 컬렉션의 메인 아이템이 된 봄버 재킷, 코트, 블레이저, 발목까지 내려오는 셔츠에서는 화려판 패턴과 풍부한 소재감이 돋보인다.

인조 모피로 제작된 반팔 웨스턴 셔츠는 미국 서부의 사막에서도 어울릴 법한 바위 패턴이 새겨져 눈길을 끈다. 또한 생 로랑 특유의 스키니 타이와 데님 팬츠 역시 주목해야 할 아이템. 이 밖에도 민소매 튜닉 셔츠, 글레디에이터 샌들, 다양한 디자인의 네크리스 등의 아이템들이 컬렉션을 더욱 풍요롭게 한다.

생 로랑의 2021 봄, 여름 컬렉션은 위 영상과 갤러리, 브랜드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감상할 수 있다.

더 보기
 
뉴스레터 구독 신청

뉴스레터 구독 신청으로 <하입비스트>가 제공하는 특집 인터뷰와 각종 발매 소식 그리고 최신 트렌드의 현황을 모두 누리세요.

본 뉴스레터 구독 신청에 따라 자사의 개인정보수집 관련 이용약관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됩니다.

더 나은 서비스를 위한 협조 부탁드립니다

<하입비스트>가 제공하는 광고 수신에 동의해주셔서 감사합니다. <하입비스트>는 여러분의 관심사와 최신 트렌드에 걸맞은 광고를 제공합니다. 광고차단기(애드블록)의 ‘화이트 리스트'에 <하입비스트>를 추가하면 사이트에 머무는 동안 계속해서 광고가 제공되는 점 참고 부탁 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