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브론 제임스, "'오징어 게임' 엔딩 맘에 안 든다"

주의: 스포일러 포함.

엔터테인먼트

NBA 슈퍼스타 르브론 제임스가 화제의 넷플릭스 드라마 <오징어 게임>의 엔딩에 불만을 표했다.

르브론 제임스는 한국 시각 10월 13일 기자회견에서 “<오징어 게임>을 보았냐”라는 팀 동료 앤서니 데이비스의 질문에 “봤다”라며 “엔딩이 마음에 들지 않는다”라고 답했다. 이어서 르브론 제임스는 “엔딩이 마음에 들지 않는다. 시즌 2를 위한 것은 알겠지만, 5천만 달러를 받았으면 당연히 딸을 보러 비행기를 탔어야 한다”라고 답했다. 르브론 제임스와 앤서니 데이비스의 <오징어 게임> 관련 대화는 아래에서 볼 수 있다.

더 보기

이전 글

북한 매체의 넷플릭스 '오징어 게임' 감상평은?
엔터테인먼트

북한 매체의 넷플릭스 '오징어 게임' 감상평은?

“남조선 사회의 실상을 폭로하는 TV극.”

시리즈 x 이스트로그 협업 컬렉션 ‘밀리터리 아카이브’ 공개
패션 

시리즈 x 이스트로그 협업 컬렉션 ‘밀리터리 아카이브’ 공개

Presented by Series
오랜 밀리터리 사랑의 ‘멋’스러운 결과.

'비스포크 갤럭시 Z플립 3' 나온다? 삼성전자 '언팩 파트 2' 개최
전자

'비스포크 갤럭시 Z플립 3' 나온다? 삼성전자 '언팩 파트 2' 개최

기대되는 바나나맛 컬러.

넷플릭스 실사화 '카우보이 비밥' 일본어 더빙은 원작 성우진이 맡는다
엔터테인먼트

넷플릭스 실사화 '카우보이 비밥' 일본어 더빙은 원작 성우진이 맡는다

자, 이제 어느 쪽이 원어판이지?

'오징어 게임', 넷플릭스 론칭 이래 시청자 수 최대 기록
엔터테인먼트

'오징어 게임', 넷플릭스 론칭 이래 시청자 수 최대 기록

전 세계 1억1천1백만 구독 가구가 시청.


 
뉴스레터 구독 신청

뉴스레터 구독 신청으로 <하입비스트>가 제공하는 특집 인터뷰와 각종 발매 소식 그리고 최신 트렌드의 현황을 모두 누리세요.

본 뉴스레터 구독 신청에 따라 자사의 개인정보수집 관련 이용약관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됩니다.

애드블록이 감지되었습니다.

광고를 통해 여러분께 무료로 기사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콘텐츠를 즐기기 원하신다면 애드블록 프로그램에서 <하입비스트>를 '광고 허용 웹사이트 목록'에 추가해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