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찌 100주년 기념, 핫휠 x 구찌 협업 캐딜락 스빌 모형 출시

럭셔리한 레트로 디테일.

디자인
6,596 Hypes

마텔이 마텔 크리에이션 플랫폼을 통해 구찌의 1백주년을 기념하는 핫휠 컬렉터블을 출시한다. 한정판으로 출시되는 핫휠 x 구찌 캐딜락 스빌은 1970년대의 ‘스빌 바이 구찌’ 캐딜락 모델을 바탕으로 만들어졌다.

해당 협업은 1구찌와 GM의 협업으로 탄생한 1978년식 캐딜락 스빌에 대한 오마주를 담고 있다. 구찌의 디자인이 더해진 해당 캐딜락 모델은 골드 컬러 구찌 후드와 휠의 구찌 엠블럼, 내부의 골드 파이핑 등 다양한 디자인 요소가 더해진 것이 특징이다. 이번에 제작된 것은 해당 디자인 모티브를 1982년식 캐딜락 스빌에 적용한 모형. 구찌 로고와 GG 패턴을 비롯해 1:6 스케일로 재현된 디테일한 인테리어를 자랑한다. 구매 시 구찌가 디자인하고 제작한 고급스러운 패키지와 장식용 케이스도 함께 제공된다.

핫휠 x 구찌 1982년식 캐딜락 스빌 모형은 마텔크리에이션 웹사이트 및 서울, 뉴욕, 베이징, 도쿄 등 일부 구찌 오프라인 매장을 통해 한국 시간 10월 19일부터 판매된다. 자세한 내용은 웹사이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가격은 1백20 달러, 한화 약 14만 원.

더 보기

이전 글

롤렉스가 르망 24시 100주년 기념 데이토나의 판매를 공식 중단했다
패션

롤렉스가 르망 24시 100주년 기념 데이토나의 판매를 공식 중단했다

최근에 나온 롤렉스 시계 중 가장 빨리 단종됐다.

슈프림 ‘30주년 기념 티셔츠 1994-2024’ 책 출시
패션

슈프림 ‘30주년 기념 티셔츠 1994-2024’ 책 출시

슈프림의 30년 역사가 담긴 책이다.

웍스아웃 x 와코 마리아, 20주년 기념 캡슐 공개
패션

웍스아웃 x 와코 마리아, 20주년 기념 캡슐 공개

실버 컬러의 레오파드 패턴.


LG 휘센 x 샤이니 협업 리미티드 에어컨 출시
테크

LG 휘센 x 샤이니 협업 리미티드 에어컨 출시

Presented by LG Electronics
100대 한정으로 만나는 샤이니의 청량한 바람.

으스스한 어퍼, 나이키 에어 포스 1 익스페리멘탈 '핼러윈' 출시 정보
신발

으스스한 어퍼, 나이키 에어 포스 1 익스페리멘탈 '핼러윈' 출시 정보

야광 디테일도 있다.

스트리트와 포멀 두 가지 무드를 동시에 잡은 어웨이크 NY 2021 FW 컬렉션 룩북
패션

스트리트와 포멀 두 가지 무드를 동시에 잡은 어웨이크 NY 2021 FW 컬렉션 룩북

가볍고 또 진중하게.

화제의 '오징어 게임’, 방송계의 오스카 ‘에미상’ 후보 오른다?
엔터테인먼트

화제의 '오징어 게임’, 방송계의 오스카 ‘에미상’ 후보 오른다?

“‘오징어 게임’은 TV 버전의 ‘기생충’.”

트위치, "내부 데이터가 해킹당했다"라고 인정하다
테크

트위치, "내부 데이터가 해킹당했다"라고 인정하다

무려 125GB 분량?

슈프림 2021 FW 컬렉션 7주 차 드롭 리스트 공개
패션

슈프림 2021 FW 컬렉션 7주 차 드롭 리스트 공개

윈드스토퍼 플리스 재킷부터 자전거 조명 세트까지.


'오징어 게임' 때문에 수요가 7,800% 증가한 스니커의 정체는?
신발

'오징어 게임' 때문에 수요가 7,800% 증가한 스니커의 정체는?

어마어마한 ‘오징어 게임’ 효과.

‘오징어 게임’ 영향? 영국 해양보존학회가 오징어 소비 자제를 권고했다
음식

‘오징어 게임’ 영향? 영국 해양보존학회가 오징어 소비 자제를 권고했다

“제발 그만해…! 나, 나 무서워!”

다채로운 패턴, 포스트 아카이브 팩션 ‘4.0+’ 컬렉션 공식 발매 정보
패션

다채로운 패턴, 포스트 아카이브 팩션 ‘4.0+’ 컬렉션 공식 발매 정보

여태껏 선보여온 아카이브를 재해석하여 완성됐다.

유튜브, '미성년자 성매매' 유죄 평결 받은 알켈리의 공식 채널 전체 삭제
음악

유튜브, '미성년자 성매매' 유죄 평결 받은 알켈리의 공식 채널 전체 삭제

손절은 타이밍.

일론 머스크 2위, ‘포브스’가 선정한 2021년 미국 최고 갑부는?
테크

일론 머스크 2위, ‘포브스’가 선정한 2021년 미국 최고 갑부는?

1위는 지난 1년 간 무려 약 26조 원을 벌어들였다.

More ▾
 
뉴스레터를 구독해 최신 뉴스를 놓치지 마세요

본 뉴스레터 구독 신청에 따라 자사의 개인정보수집 관련 이용약관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