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프림 x 나이키 SB 덩크 하이 '바이 애니 민스' 컬러웨이 2종 공식 사진

실패 없는 조합.

신발
2,417 Hypes

슈프림나이키 SB가 손을 잡고 만든 덩크 하이 ‘바이 애니 민스’의 컬러웨이 2종 공식 사진이 공개됐다. 두 가지 컬러웨이의 어퍼에는 공통으로 투 톤 컬러블록이 칠해졌으며 머드가드에는 ‘NO <3’이, 백카운터에는 ‘By Any Means’가 각각 자수로 새겨졌다. ‘NY’를 뉴욕의 상징적인 NY 로고로 대체한 점 또한 주목할 만한 특징이다. 텅 태그에는 스우시와 함께 슈프림의 ‘SUP’ 로고가 각인됐다.

컬러웨이는 ‘네이비/레드’와 ‘브라질’ 두 가지로 구성됐다. ‘네이비/레드’의 쿼터패널, 토박스 등에는 레드 컬러가 칠해졌으며 스우시, 아일릿스테이, 머드가드 등에는 네이비 컬러가 활용됐다. ‘브라질’의 쿼터패널, 토박스 등에는 옐로 컬러가, 스우시와 머드가드 등에는 그린 컬러가 각각 더해졌다.

슈프림 x 나이키 SB 덩크 하이 ‘바이 애니 민스’ 2종의 공식 사진은 상단 갤러리에서 확인할 수 있다. 출시 일정은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더 보기

이전 글

퓨추라 x 나이키 SB 덩크 로우 공식 이미지 공개
신발

퓨추라 x 나이키 SB 덩크 로우 공식 이미지 공개

예상대로 핑크는 비매품이다.

슈프림 협업 나이키 SB 다윈 로우가 출시된다
신발

슈프림 협업 나이키 SB 다윈 로우가 출시된다

최초의 역스우시 스니커, 에어 다윈을 재해석했다.

베르디 x 나이키 SB 덩크 로우 ‘비스티’ 공개
신발

베르디 x 나이키 SB 덩크 로우 ‘비스티’ 공개

비스티 플러시 토이가 보인다.


베르디 x 나이키 SB 덩크 로우 ‘비스티’의 실착 이미지가 공개됐다
신발

베르디 x 나이키 SB 덩크 로우 ‘비스티’의 실착 이미지가 공개됐다

베르디 서체의 나이키 레터링, ‘비스티’가 그려진 인솔 등이 새롭게 공개됐다.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4년 만에 종영된다
엔터테인먼트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4년 만에 종영된다

여러분의 최애 골목식당은?

컨버스 x 디스이즈네버댓 협업 컬렉션 글로벌 출시
패션 

컨버스 x 디스이즈네버댓 협업 컬렉션 글로벌 출시

Presented by Converse
오매불망 기다렸던 만남.

다니엘 리의 보테가 베네타, 2022 SS ‘살롱 03 디트로이트’ 컬렉션 공개
패션

다니엘 리의 보테가 베네타, 2022 SS ‘살롱 03 디트로이트’ 컬렉션 공개

미국 디트로이트 ‘미시간 극장’에서 펼쳐진 런웨이 무대.

미국 & 유럽 학교에서 ‘오징어 게임’ 핼러윈 분장 금지령을 내렸다
엔터테인먼트

미국 & 유럽 학교에서 ‘오징어 게임’ 핼러윈 분장 금지령을 내렸다

“무기로 해석될 수 있는 어떤 물품도 학교에 반입해서는 안 된다.”

피치스, ‘Peaches. & Coffee with Starfield’ 행사 개최
자동차

피치스, ‘Peaches. & Coffee with Starfield’ 행사 개최

Presented by Peaches.
Drive to Starfield, Show Your Ride.


폴 워커의 딸 결혼식에서 신부 행진 함께한 빈 디젤의 모습
엔터테인먼트

폴 워커의 딸 결혼식에서 신부 행진 함께한 빈 디젤의 모습

감동적인 우정의 순간.

꼼 데 가르송 옴므 플러스 x 나이키 에어 폼포짓 원 '화이트' 상세 사진
신발

꼼 데 가르송 옴므 플러스 x 나이키 에어 폼포짓 원 '화이트' 상세 사진

한 눈에 봐도 독특한 디자인.

국내 론칭일 확정, 애플 TV+를 통해 공개될 첫 한국어 시리즈는?
테크

국내 론칭일 확정, 애플 TV+를 통해 공개될 첫 한국어 시리즈는?

11월 4일 국내 출시.

푸마, 메종 키츠네 협업 스니커 '로마 키츠네’ 재발매 정보
신발 

푸마, 메종 키츠네 협업 스니커 '로마 키츠네’ 재발매 정보

Presented by Puma
지난 3월, 발매와 함께 완판 된 바로 그 제품.

군인에게 적용된 차별적 두발 규정이 완화된다
패션 

군인에게 적용된 차별적 두발 규정이 완화된다

더 이상 ‘빡빡이’ 아니어도 된다.

More ▾
 
뉴스레터를 구독해 최신 뉴스를 놓치지 마세요

본 뉴스레터 구독 신청에 따라 자사의 개인정보수집 관련 이용약관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