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 위도우’ 스칼렛 요한슨, 디즈니 때문에 5백70억 원 손해 봤다며 소송 제기

개봉 방식이 문제가 됐다.

엔터테인먼트

스칼렛 요한슨디즈니를 상대로 소송을 제기했다는 소식이다. 30일(한국 시간) <로이터> 통신을 비롯한 다수 해외 매체는 스칼렛 요한슨이 5천만 달러, 한화 약 5백73억 원대의 손해를 봤다고 주장하며 디즈니 측에 소송을 제기했다. 문제는 <블랙 위도우>의 공개 방식이다. 배우 측은 디즈니와 <블랙 위도우>의 극장 개봉을 최우선으로 한다는 내용이 담긴 계약을 체결했지만, 디즈니가 이를 어기고 디즈니 플러스로 해당 작품을 공개해 자신의 개런티가 줄어들었다고 밝혔다.

이에 디즈니는 “이 소송에는 어떠한 가치도 없다”라고 잘라 말하며, 디즈니는 스칼렛 요한슨과의 계약을 충실히 이행했으며, 배우 측에 디즈니 플러스 프리미어 액세스 개봉으로 인한 보상도 지급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참고로 지난 7 7일 국내 개봉한 <블랙 위도우>는 개봉 12일 만에 2백만 관객을 돌파하며 2021년 최고 흥행작으로 주목 받고 있다.

더 보기

이전 글

트래비스 스콧, 방탄소년단의 뒤를 이을 맥도날드의 협업 뮤지션은 누구?
음식

트래비스 스콧, 방탄소년단의 뒤를 이을 맥도날드의 협업 뮤지션은 누구?

이름만 들어도 ‘달콤한’ 뮤지션.

평론가 평점 만점? 전작과 전혀 다른 ‘더 수어사이드 스쿼드’에 대한 평가
엔터테인먼트

평론가 평점 만점? 전작과 전혀 다른 ‘더 수어사이드 스쿼드’에 대한 평가

이번엔 기대해도 될까?

'하입비스트' 최초 공개, 블루보틀 제주 카페 들여다보기
음식

'하입비스트' 최초 공개, 블루보틀 제주 카페 들여다보기

제주도만의 특징이 여럿 가미됐다.

가정집 뒷마당에서 1천억 원짜리 세계 최대 크기 사파이어 덩어리가 발견됐다
디자인

가정집 뒷마당에서 1천억 원짜리 세계 최대 크기 사파이어 덩어리가 발견됐다

2백50만 캐럿?

코카콜라, 브랜드 최초의 NFT 아트워크 컬렉션 출품한다
미술

코카콜라, 브랜드 최초의 NFT 아트워크 컬렉션 출품한다

수익금 전액은 ‘스페셜 올림픽’에 기부된다.


 
뉴스레터 구독 신청

뉴스레터 구독 신청으로 <하입비스트>가 제공하는 특집 인터뷰와 각종 발매 소식 그리고 최신 트렌드의 현황을 모두 누리세요.

본 뉴스레터 구독 신청에 따라 자사의 개인정보수집 관련 이용약관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됩니다.

애드블록이 감지되었습니다.

광고를 통해 여러분께 무료로 기사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콘텐츠를 즐기기 원하신다면 애드블록 프로그램에서 <하입비스트>를 '광고 허용 웹사이트 목록'에 추가해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