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디다스가 리복을 2조9천억 원에 매각한다

구매자는 샤킬 오닐?

패션
55,694 Hypes

아디다스리복을 매각한다. 아디다스는 총액 25억 달러, 한화 약 2조9천억여 원으로 어센틱 브랜드 그룹(이하 ABG)에 리복을 넘기기로 합의했고, 실제 계약은 2022년 1분기 중에 실행될 것으로 알려졌다.

리복이 처음 아디다스 산하로 편입된 것은 2006년이었다. 당시 아디다스는 36억 달러에 리복을 인수했고, 리복은 앨런 아이버슨, 샤킬 오닐의 시그니처 스니커를 제작하고 아디다스와 크로스오버 모델을 발매하는 등 다양한 방식으로 브랜드를 전개해 나갔다.

리복을 인수하는 ‘어센틱 브랜드 그룹’은 뉴욕을 기반으로 하는 브랜드 매니지먼트 그룹으로, 산하에 바니스, 브룩스 브라더스 등 30여 개 브랜드를 두고 있다. ABG 설립자이자 CEO인 제이미 솔터는 “리복의 가치와 혁신을 지켜가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한편, ABG에는 한때 리복의 모델로 활동하며 브랜드와 협업을 진행했던 샤킬 오닐이 부분 소유주로 있다. <야후 파이낸스>에 따르면, ABG의 CMO는 샤킬 오닐이 ABG의 리복 인수 과정에 중요한 역할을 했다고 밝혔다. 리복이 ABG의 산하에 들어오면 자연스럽게 샤킬 오닐은 리복의 부분 소유주가 된다.

더 보기

이전 글

칸예 웨스트, 아디다스에게 5조3천억 원 상당의 소송 당했다
신발

칸예 웨스트, 아디다스에게 5조3천억 원 상당의 소송 당했다

하지만 아디다스는 이지 스니커를 계속 판매한다.

비엘알블러 x 리복 직 키네티카 2.5 엣지 출시
신발

비엘알블러 x 리복 직 키네티카 2.5 엣지 출시

곳곳에 스며든 비엘알의 흔적들.

하이브, 국내 엔터테인먼트 기획사 최초로 연 매출 2조 원 돌파
음악

하이브, 국내 엔터테인먼트 기획사 최초로 연 매출 2조 원 돌파

릴 야티와 퀘이보의 공로도 있다.


스티브 잡스 서명 명함 2억4000만 원에 낙찰됐다
엔터테인먼트

스티브 잡스 서명 명함 2억4000만 원에 낙찰됐다

평소 서명을 하지 않는 것으로 유명하다.

넷플릭스, 탈영병 잡는 군인들의 이야기 ‘D.P.’ 메인 예고편 공개
엔터테인먼트

넷플릭스, 탈영병 잡는 군인들의 이야기 ‘D.P.’ 메인 예고편 공개

정해인 & 구교환 조합의 군무 이탈 체포조.

디즈니+ 2021년 11월 국내 공식 서비스 출시한다
엔터테인먼트

디즈니+ 2021년 11월 국내 공식 서비스 출시한다

월 구독료는 얼마?

조던 브랜드의 풋웨어 부문 부사장이 은퇴를 발표했다
신발

조던 브랜드의 풋웨어 부문 부사장이 은퇴를 발표했다

에어 조던과 폼포짓 프로젝트를 이끈 인물.

2억5백80만 원, 국내 온라인 단독으로 출시되는 BMW ‘뉴 M5 CS’ 공개
자동차

2억5백80만 원, 국내 온라인 단독으로 출시되는 BMW ‘뉴 M5 CS’ 공개

역대 M 시리즈 중 가장 강력한 엔진이 탑재됐다.

고대 로마인들의 '패스트푸드점'에 오늘부터 방문할 수 있다
미술

고대 로마인들의 '패스트푸드점'에 오늘부터 방문할 수 있다

2천 년 전 모습 그대로이다.


한국의 멋을 담은 람보르기니 아벤타도르 S 로드스터 '코리안 스페셜 시리즈' 발표
자동차

한국의 멋을 담은 람보르기니 아벤타도르 S 로드스터 '코리안 스페셜 시리즈' 발표

옥부터 건곤감리 심지어 ‘백의 민족’까지.

투명한 ‘스니커의 영혼’을 표현한 아이작 브랜트의 아트워크
미술

투명한 ‘스니커의 영혼’을 표현한 아이작 브랜트의 아트워크

에어 조던 1, 에어 포스 1, 슈퍼스타 등.

패션 브랜드 ‘테켓’의 첫 신호탄, ‘Plan01’ 컬렉션 들여다보기
패션

패션 브랜드 ‘테켓’의 첫 신호탄, ‘Plan01’ 컬렉션 들여다보기

팔로우 리스트에 추가해야 할 이름이 하나 더 늘었다.

후지와라 히로시가 공개한 프라그먼트 디자인 x 나이키 덩크 하이 '블랙/네이비'
신발

후지와라 히로시가 공개한 프라그먼트 디자인 x 나이키 덩크 하이 '블랙/네이비'

저번엔 ‘베이징’, 이번엔?

리오넬 메시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의 기록을 또 하나 갈아치웠다
패션

리오넬 메시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의 기록을 또 하나 갈아치웠다

그저 메갓.

More ▾
 
뉴스레터를 구독해 최신 뉴스를 놓치지 마세요

본 뉴스레터 구독 신청에 따라 자사의 개인정보수집 관련 이용약관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