퍼렐 윌리엄스가 여름 필수품, 선크림을 출시한다

“가장 쉬운 피부 관리는 매일 선크림을 바르는 것.”

패션
1,831 Hypes

퍼렐 윌리엄스의 스킨케어 브랜드 휴먼레이스가 선케어 제품을 출시한다. 제품은 모든 피부 유형에 사용할 수 있는 모이스처라이저와 크림, 두 가지 타입으로 구성됐다.

오존 페이스 프로텍션 데일리 모이스처라이저에는 휴먼레이스의 시그니처인 스노우 머쉬룸 추출물과 논-나노 징크옥사이드가 함유됐다. 제품은 피부에 수분을 공급하고 보호하는 역할과 함께 블루 라이트 보호 기능을 함께 제공한다. 워터프루프 오존 바디 프로텍션 크림에는 스쿠알란, 논-나노 징크옥사이드, 스노우 머쉬룸 추출물이 들어갔다. 두 제품 모두 SPF 30이며 광범위한 스펙트럼 보호 기능을 공급한다.

휴먼레이스는 퍼렐 윌리엄스와 피부과 의사 엘레나 존스가 함께 론칭한 스킨케어 브랜드이다. 엘레나 존스 박사는 선케어 라인에 관해 “색이 짙은 피부에는 자외선 차단제가 필요하지 않다는 것은 큰 오해”라며 “피부색과 상관없이 모든 피부 톤은 비가 오나, 눈이 오나 매일 선크림이 필요하다”라고 설명했다. 이어서 그는 “피부 관리를 위해 매일 무엇을 해야 하는지 묻는 환자들이 있는데, 가장 쉬운 일은 매일 자외선 차단제를 바르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휴먼레이스의 선케어 라인은 7월 14일부터 미국, 유럽에서 출시된다. 상품은 브랜드 웹사이트에서 구매할 수 있다.

더 보기

이전 글

퍼렐 윌리엄스가 루이 비통 런웨이에서 착용한 시계는?
패션

퍼렐 윌리엄스가 루이 비통 런웨이에서 착용한 시계는?

루이 비통 탕부르가 아니다.

퍼렐 윌리엄스의 일생을 다룬 레고 영화, ‘피스 바이 피스’가 개봉한다
엔터테인먼트

퍼렐 윌리엄스의 일생을 다룬 레고 영화, ‘피스 바이 피스’가 개봉한다

퍼렐이 일반적인 전기 영화 대신 레고 영화를 택한 이유는?

루이 비통, 퍼렐 VIA 바시티 재킷 디지털 버전 공개
패션

루이 비통, 퍼렐 VIA 바시티 재킷 디지털 버전 공개

200개 한정판이다.


퍼렐 윌리엄스의 루이 비통 2024 SS 컬렉션이 출시됐다
패션

퍼렐 윌리엄스의 루이 비통 2024 SS 컬렉션이 출시됐다

‘다무플라주’ 의류도 출시됐다.

오프 화이트 x MLB x 뉴에라, 6개 야구팀을 기념하는 협업 컬렉션 출시
패션

오프 화이트 x MLB x 뉴에라, 6개 야구팀을 기념하는 협업 컬렉션 출시

이렇게 모이면 반칙이지.

드레이크, 7번째 스튜디오 앨범 'HONESTLY, NEVERMIND' 깜짝 공개
음악

드레이크, 7번째 스튜디오 앨범 'HONESTLY, NEVERMIND' 깜짝 공개

9개월 만의 새 앨범.

낫싱의 스마트폰 '폰원'의 디자인이 최초 공개됐다
테크

낫싱의 스마트폰 '폰원'의 디자인이 최초 공개됐다

한국도 출시 예정.

오프 화이트 x 나이키 에어 포스 1 미드 2종, 6월 국내 공식 출시
신발

오프 화이트 x 나이키 에어 포스 1 미드 2종, 6월 국내 공식 출시

버질 아블로의 유산을 이어간다.

'2026 FIFA 월드컵'의 개최 도시가 확정됐다
스포츠

'2026 FIFA 월드컵'의 개최 도시가 확정됐다

사상 최초로 3개 국가에서 열린다.


앨런 아이버슨의 농구화, 리복 '앤서 1'이 다시 돌아온다
신발

앨런 아이버슨의 농구화, 리복 '앤서 1'이 다시 돌아온다

농구는 신장 아니라 심장 아시죠?

루피, 컴백 라이브로 공식 복귀 알리다
음악

루피, 컴백 라이브로 공식 복귀 알리다

미공개곡도 들려줬다.

스우시를 벗겨낼 수 있는 에어 조던 1 로우가 출시된다
신발

스우시를 벗겨낼 수 있는 에어 조던 1 로우가 출시된다

실버 or 핑크.

MCM 새 컬렉션 '골프 인 더 시티' 출시
골프

MCM 새 컬렉션 '골프 인 더 시티' 출시

그린과 일상 어디에나 어울린다.

티셔츠, 팔로산토, 컵 등 엑슬림 에피소드 2 시놉시스 아이템 출시 정보
패션

티셔츠, 팔로산토, 컵 등 엑슬림 에피소드 2 시놉시스 아이템 출시 정보

오늘 8시부터.

More ▾
 
뉴스레터를 구독해 최신 뉴스를 놓치지 마세요

본 뉴스레터 구독 신청에 따라 자사의 개인정보수집 관련 이용약관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