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든 자동차 마니아들의 드림카, ‘포르쉐 911’의 모든 것

외계인을 고문해서 만들었다는 바로 그 차.

자동차
20,145 Hypes

포르쉐 상징하는 하나의 자동차를 꼽자면 주인공은 단연 911이다. 포르쉐 뿐만 아니라 모든 스포츠카의 대명사로 자리매김한 911 당대 최고로 손꼽히는 주행성능을 앞세워  세계 자동차 마니아들의 사랑을 한몸에 받고 있다. ‘외계인을 고문해서 만든 라는 별명을 지닌 포르쉐의 기함 911 성능 뿐만 아니라 아름다운 디자인으로도 알려져 있다.

지난 1963년부터 지금까지 8세대에 걸쳐 이어지고 있는 911 어떤 길을 닦아왔을까? 자동차 마니아들의 드림카로 손꼽히는 911. 찬란한 역사, 그리고 우리가 911 사랑할 밖에 없는 이유를 한데 모아 정리했다.

1963년부터 시작된 포르쉐 911 역사

포르쉐 911 세상 앞에 처음 등장한 것은 1963 9 12일의 일이다. 포르쉐는 프랑크푸르트 국제 모터쇼에서 356 모델을 계승할 새로운 후속작 901 최초 공개했다. 이때까지만 해도 포르쉐는 4기통 엔진을 사용하고 있었는데, 포르쉐 911 들어 최초로 6기통 공랭식 수평대향 엔진을 얹어 자동차 시장에 파장을 불러왔다.

1세대 911 코드네임은 ‘901’이지만, 당시 푸조가 이미 901이라는 이름을 사용하고 있어 901 아닌 911이라는 이름으로 출시됐다. 911 엄청난 주행 성능을 앞세워 곧장 세계에 팔려나갔고, 지금까지 지구상 최고의 스포츠카를 언급할 빠지지 않고 등장한다.

911 ‘964’, ‘993’, ‘991’ 여러가지 이름으로 불리는 이유

이따금 911 두고 911 아닌, ‘964’, ‘993’, ‘991’ 개의 숫자 조합으로 부르는 것을 있다. 여기서 911 아닌 숫자는 세대별 911 부여되는 코드네임을 뜻한다. 비슷한 예는 국산차에도 있다. 1985년부터 지금까지 8세대에 걸쳐 출시되고 있는 현대자동차의 쏘나타는 예나 지금이나 쏘나타라고 부른다. 하지만 세대별 소나타에는 새로운 코드네임이 부여된다. 1세대 쏘나타는 ‘Y1’, 5세대 쏘나타는 ‘NF’, 현재 출시되고 있는 8세대 쏘나타의 코드네임은 ‘DN8’이다.

911에게도 세대마다 다른 코드네임이 있다. 1세대부터 8세대까지의 코드네임은 ‘901’, ‘G 시리즈’, ‘964’, ‘993’, ‘996’, ’997’, ‘991’, ‘992’이다. 여기서 세대 중간에 걸치는, 이를테면 7세대 ‘991’ 8세대 ‘992’ 중간에 걸친 7.5세대에 해당하는 모델은 ‘991.2’ 부른다.

외계인이 만든 자동차, 포르쉐

포르쉐의 가장 유명한 수식 하나는외계인이 만든 ’, 또는외계인을 고민해서 만든 것이다. 포르쉐는 당대 최고의 자동차 기술을 뛰어넘는 기술력을 앞세워 최고의 자동차를 만들어왔다.

그중에서도 911 핵심 요소는 RR 레이아웃과 수평대향 엔진에 있다. RR 레이아웃은 차에서 가장 무거운 부품인 엔진을 뒷바퀴 축에 놓은 뒷바퀴 굴림을 장착했음을 뜻한다. 수평대향 엔진은 엔진 피스톤이 위아래가 아니라 가로로 서로를 마주 움직인다. 엔진이 가로로 넓어지면 차체 역시 넓어진다. 늘어난 바퀴 간격만큼이나 차는 원심력에 강해지 접지력과 코너링 역시 좋아진다.

참고로 911의 RR 레이아웃과 수평대향 엔진은 폭스바겐 비틀에서 비롯된 것인데, 히틀러의 주문에 의해 비틀을 처음 설계한 이가 바로 포르쉐의 창립자 페르디난트 포르쉐 박사다. 비틀은 작은 차체에도 넓은 실내 공간을 구현하기 위해 가지를 적용했지만, 포르쉐는 반대로 이를 사용해 극강의 주행성능을 빚어내는데 성공했다.

엔진 역시 세대를 거치며 변화를 거듭해왔다. 3세대 타입 964 전자식 유압 제어 시스템을 통한 동력 분배로 시대를 앞서 나갔으며, 5세대 모델인 996부터는 공랭식 엔진을 과감하게 덜어내고 새롭게 설계한 수랭식 시스템을 탑재했다. 997 들어서면서 포르쉐는 다채로운 라인업을 준비해 고객 개개인의 취향을 적극 반영한 모델들을 쏟아냈다.

911 상징하는 4가지 요소

포르쉐 911 60 가까운 역사 동안 디자인이 그대로 이어져오는 지구상 되는 자동차 하나다. 1세대 911부터 지금까지 911 한차례도 바뀜 없이 적용되는 것은 4가지가 있다. 그중 가지는 앞서 언급한 수평대향 엔진과 RR 방식이다. 물론 엔진은 세대를 지나면서 공랭식에서 수랭식으로, 자연흡기에서 터보로 바뀌었지만 성능만큼은 당대 최고를 자랑한다. 현재는 모델에 따라 사륜구동 시스템이 탑재되기도 하지만, 기본적으로 911 후륜구동을 채택하고 있으며 엔진룸은 언제나 운전석 뒤쪽에 자리하고 있다.

나머지 가지는 일명개구리눈이라 불리는 헤드램프와 5개의 원형 클러스터다. 901부터 992까지 911 외관이 일맥상통하게 느껴지는 가장 큰 요소가 바로 이 헤드램프다. 911의 운전석 맞은편에는 5개의 동그라미를 나란히 이어 붙인 클러스터가 있는데,  역시 아날로그에서 디지털 방식으로 바뀌었지만 기본적인 구조는 동일하.

카레라부터터보S’까지, 911 뒤에 오는 수식은 무엇을 뜻할까?

현재 우리나라에서 판매 중인 포르쉐 911 종류는 21종에 달한다. 911 배지 뒤에는 카레라’, ‘카레라 4S’, ‘카레라 4 GTS’, ‘터보’, ‘터보 S’, ‘GT3’ 같은 이름이 붙는다. 포르쉐는 각기 다른 엔진 및 세팅을 적용해 다양한 라인업으로 911 출시하고 있다. 그중에서도 가장 엔트리 모델에 해당하는 것이 카레라다. 여기서 ‘S’ 붙게 되면 높은 출력의 엔진이 탑재됐다는 뜻이며, ‘4S’ 붙으면 높은 출력에 사륜구동 시스템이 적용됐음을 의미한다. 디자인에 따라 이름도 달라진다. ‘타르가 일반 모델과 달리 두툼한 너비의 B 필러가 적용되며, 탈착식 루프 섹션을 통해 지붕을 열고 닫을 있다. 지붕을 개방했을 B필러가 없는 모델에는 여느 자동차 브랜드와 마찬가지로카브리올레 붙는다.

고성능 라인업에는 ‘GTS’, ‘터보’, ‘GT3’ 있다. 고성능 라인업 막내 격에 해당하는 ‘GTS’ 그대로그란 투리스모 스포트’, 장거리 여행을 고려해 만든 차로 고성능과 승차감을 모두 겸비했. ‘GT3’ 터보 엔진이 아닌 자연흡기 엔진이 특징으로, 공도용 차보다는 서킷에서 달리는 레이싱카에 초점을 맞춰 제작된 모델이다. 마지막 포르쉐 911끝판왕으로 통하는터보 S’ 현재 출시되고 있는 911 가장 강력한 엔진 출력과 퍼포먼스를 자랑한다. 가격 역시 가장 비싼데, 국내에서 구입할 있는 가장 비싼 모델인 ‘911 터보 S 카브리올레 가격은 3650 원부터 시작한다.

911 사랑했던 아이콘

911 수많은 영화에 등장할 뿐만 아니라, 세계적인 아이콘들의 사랑을 받으며 명성을 알려왔다. 영화 911 등장하는 장면 가장 유명한 하나는 <나쁜 녀석들> 오프닝 시퀀스다. 1995 개봉한 <나쁜 녀석들>에서 마틴 로렌스와 스미스는 964 터보를 타고 처음 등장한다. 영화 막바지 자동차 추격신 역시 964 진면모를 여실히 드러내는 장면 하나.

레이싱과 자동차하면 빼놓을 없는 아이콘, 스티브 맥퀸은 영화 <르망>에서 1970년식 포르쉐 911 S 탔다. 디즈니 픽사 제작한 애니메이션 <> 등장했던샐리 포르쉐 996 본떠 만들어진 것으로 알려져 있다. 최근 최근 <탑건: 매버릭>에서 매버릭의 연인 페니는 1973년형 오리지널 포르쉐 911 S 몰기도 했다.

한편 스크린 밖에서는 <분노의 질주> 워커가 죽기 진전까지 포르쉐 카레라 GT 몰아 화제가 되기도 했다.

더 보기

이전 글

‘분노의 질주’ 폴 워커의 1973 포르쉐 911이 경매에 올랐다
패션

‘분노의 질주’ 폴 워커의 1973 포르쉐 911이 경매에 올랐다

예상 낙찰가는 무려 16억 원.

포르쉐의 최신형 고성능 레이싱카 ‘911 GT3 R’ 공개
자동차

포르쉐의 최신형 고성능 레이싱카 ‘911 GT3 R’ 공개

가격은 약 6억8천만 원.

‘세상에서 가장 새카만’ 포르쉐 911이 등장했다
자동차

‘세상에서 가장 새카만’ 포르쉐 911이 등장했다

가시광선 99.4%를 흡수한다.


포르쉐의 고성능 전기차 ‘타이칸 GTS’ 국내 출시, 가격은 얼마?
자동차

포르쉐의 고성능 전기차 ‘타이칸 GTS’ 국내 출시, 가격은 얼마?

제로백은 단 3.7초.

화려한 액션 가득, '존 윅 4' 첫 예고편 공개
엔터테인먼트

화려한 액션 가득, '존 윅 4' 첫 예고편 공개

견자단 형님 장난 아니다.

'플레이보이' x 요지 야마모토 협업 캡슐 컬렉션 출시
패션

'플레이보이' x 요지 야마모토 협업 캡슐 컬렉션 출시

야마구치 하루미와 함께.

매운맛 스니커, 나이키 에어 포스 1 로우 ‘칠리 페퍼’가 공개됐다
신발

매운맛 스니커, 나이키 에어 포스 1 로우 ‘칠리 페퍼’가 공개됐다

‘맵찔이’라도 이건 못 참지.

이번에는 애니, 더 위켄드 ‘How Do I Make You Love Me?’ 뮤직비디오 감상하기
음악

이번에는 애니, 더 위켄드 ‘How Do I Make You Love Me?’ 뮤직비디오 감상하기

장르는 호러 & 판타지?

'엘든 링'의 '마녀 라니', 초고퀄 스태추 피규어로 출시된다
디자인

'엘든 링'의 '마녀 라니', 초고퀄 스태추 피규어로 출시된다

이미 수십 번 만나신 분들 있죠?


가격 1백89만 원, 크롬 하츠 로고로 뒤덮인 후디가 출시됐다
패션

가격 1백89만 원, 크롬 하츠 로고로 뒤덮인 후디가 출시됐다

온라인 단독 출시 제품.

크리스토퍼 놀란의 차기작, ‘오펜하이머’ 첫 공식 포스터 공개
엔터테인먼트

크리스토퍼 놀란의 차기작, ‘오펜하이머’ 첫 공식 포스터 공개

‘원자폭탄의 아버지’, 오펜하이머의 전기 영화.

루이 비통, 버질 아블로의 디자인을 재해석한 ‘LV 트레이너 2’ 국내 출시
신발

루이 비통, 버질 아블로의 디자인을 재해석한 ‘LV 트레이너 2’ 국내 출시

루이 비통이 만든 럭셔리 농구화.

우주 최강의 귀여움, 마블 ‘아이 엠 그루트’ 예고편 감상하기
엔터테인먼트

우주 최강의 귀여움, 마블 ‘아이 엠 그루트’ 예고편 감상하기

8월 10일, 디즈니+를 통해 공개된다.

지미 팰런 x MSCHF '고브스토퍼' 실제로 신어보면?
신발

지미 팰런 x MSCHF '고브스토퍼' 실제로 신어보면?

녹여 먹는 사탕 스니커.

More ▾
 
뉴스레터 구독 신청

뉴스레터 구독 신청으로 <하입비스트>가 제공하는 특집 인터뷰와 각종 발매 소식 그리고 최신 트렌드의 현황을 모두 누리세요.

본 뉴스레터 구독 신청에 따라 자사의 개인정보수집 관련 이용약관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됩니다.

애드블로커를 사용 중입니까?

우리는 독자 대신 광고주에게 요금을 청구합니다. 웹사이트 내의 광고를 허용하여 ‘하입비스트’를 지원해 주세요.

이 사이트 광고 허용

이 사이트 내의 광고를 허용하는 법

screenshot
  1. 오른쪽 상단 모서리의 브라우저 확장 영역에서 애드블록 아이콘 을 클릭합니다
  2. 이 사이트에서 일시 중지’ 아래의 ‘항상’ 클릭합니다
  3. 페이지를 새로 고침하거나 아래의 버튼을 클릭하세요
screenshot
  1. 오른쪽 상단 모서리의 브라우저 확장 영역에서 애드블록 플러스 아이콘 을 클릭합니다
  2. 광고 차단 - 이 사이트’의 파란색에서 회색으로 전환되도록 스위치를 바꿉니다
  3. 페이지를 새로 고침하거나 아래의 버튼을 클릭하세요
screenshot
  1. 오른쪽 상단 모서리의 브라우저 확장 영역에서 애드블로커 얼티미트 아이콘 을 클릭합니다
  2. 버튼을 움직여 ‘이 사이트에서 사용’에서 ‘이 사이트에서 사용 안 함’으로 설정합니다
  3. 페이지를 새로 고침하거나 아래의 버튼을 클릭하세요
screenshot
  1. 오른쪽 상단 모서리의 브라우저 확장 영역에서 고스터리 아이콘 을 클릭합니다
  2. 하단에 있는 ‘광고 차단’ 버튼을 클릭합니다. 버튼이 회색으로 변하면서 ’ON’이 ‘OFF’로 바뀝니다.
  3. 페이지를 새로 고침하거나 아래의 버튼을 클릭하세요
screenshot
  1. 오른쪽 상단 모서리의 브라우저 확장 영역에서 유블럭 오리진 아이콘 을 클릭합니다
  2. 상단에 있는 파란색의 큰 전원 아이콘을 클릭하세요
  3. 버튼이 회색으로 바뀌면, 새로 고침을 클릭하거나 아래의 버튼을 클릭해 계속하세요
screenshot
  1. 브라우저에 설치된 애드블로커 아이콘을 클릭합니다.일반적으로 화면의 오른쪽 상단 모서리에 아이콘이 있습니다. 사용자에 따라 애드블로커가 두 개 이상 설치가 되어있을 수 있습니다.
  2. 현재 사이트에서 애드 블로커를 비활성화하기 위한 설명을 따르세요.메뉴 옵션을 선택하거나 버튼을 클릭해야 할 수도 있습니다.
  3. 페이지를 새로 고침하거나 아래의 버튼을 클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