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천8백 켤레의 '짝퉁' 에어 디올이 국경을 넘다가 발견됐다

구매하려던 사람들은 조심하자.

By
신발

가격만큼이나 높은 인기를 누리고 있는 디올나이키의 협업 에어 조던 1, 일명 ‘에어 디올’을 구매하려던 사람들은 한층 더 주의가 필요해졌다. 높은 가격 때문에 발매 전부터 가품이 생산 중이라는 소문이 돌았지만, 이번에는 명확히 그 실체가 공개됐기 때문이다.

미국 관세국경보호청은 댈러스/포트워스 항구에서 멕시코로 향하는 선박에 적재된 대량의 가품 스니커를 발견했다고 밝혔다. 선박 안에서 발견된 가품 스니커의 가치는 50억 원이 넘을 것으로 추정되며, 그 사이에는 ‘에어 디올’ 1천8백 켤레도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 관세국경보호청은 앞으로도 해적판 상품으로 범죄 행위를 지원하는 다국적기업을 색출하고 해체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발표했다.

더 보기
 
뉴스레터 구독 신청

뉴스레터 구독 신청으로 <하입비스트>가 제공하는 특집 인터뷰와 각종 발매 소식 그리고 최신 트렌드의 현황을 모두 누리세요.

본 뉴스레터 구독 신청에 따라 자사의 개인정보수집 관련 이용약관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됩니다.

더 나은 서비스를 위한 협조 부탁드립니다

<하입비스트>가 제공하는 광고 수신에 동의해주셔서 감사합니다. <하입비스트>는 여러분의 관심사와 최신 트렌드에 걸맞은 광고를 제공합니다. 광고차단기(애드블록)의 ‘화이트 리스트'에 <하입비스트>를 추가하면 사이트에 머무는 동안 계속해서 광고가 제공되는 점 참고 부탁 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