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글 포함 7개 언어의 문자가 새겨진 발렌시아가 ‘랭귀지’ 컬렉션 출시

어느 나라 사람도 알아볼 수 있는 ‘발렌시아가’.

By
패션

발렌시아가가 브랜드명을 다양한 언어로 프린트한 ‘랭귀지’ 컬렉션을 출시했다. 화이트 컬러의 티셔츠와 후디에는 블랙 컬러로 7개 언어의 ‘발렌시아가’가 장식됐고, 블랙 컬러의 티셔츠, 후디, 캡, 스카프에는 7개 언어가 각각 다른 컬러로 새겨졌다. 라지 피트 데님 재킷의 경우 후면에 브랜드명이 프린트됐다. 해당 7개 언어 중에는 영어, 일본어, 아랍어 등을 포함해 한국어도 포함돼 있다. 발렌시아가의 ‘랭귀지’ 컬렉션은 지금 브랜드 공식 웹사이트에서 구매 가능하다. 가격은 가장 저렴한 캡이 45만 원, 가장 높은 가격의 재킷이 1백68만 원이며, 아이템별로 상이하다. 각 아이템 상세 사진은 상단 갤러리에서 확인할 수 있다.

더 보기

이전 글

에이셉 라키의 AWGE x 마린 세레 협업 컬렉션 출시
패션

에이셉 라키의 AWGE x 마린 세레 협업 컬렉션 출시

에이셉 라키의 스타일에 더해진 초승달 로고.

피어 오브 갓과 아디다스가 장기적 파트너십을 공식 발표했다
패션

피어 오브 갓과 아디다스가 장기적 파트너십을 공식 발표했다

이제 에어 피어 오브 갓은 만날 수 없다.

‘2020 올해의 풋웨어 디자이너’, 살레헤 벰버리가 베르사체를 떠난다
신발

‘2020 올해의 풋웨어 디자이너’, 살레헤 벰버리가 베르사체를 떠난다

베르사체 스니커 부문 부사장을 역임한 그의 새 거취는?


팔라스 2020 홀리데이 컬렉션 다섯 번째 드롭 리스트 출시
패션

팔라스 2020 홀리데이 컬렉션 다섯 번째 드롭 리스트 출시

아디다스 협업 아이템 포함.

럭셔리와 아웃도어의 만남, 구찌 x 노스페이스 컬렉션 룩북 공개
패션

럭셔리와 아웃도어의 만남, 구찌 x 노스페이스 컬렉션 룩북 공개

1970년대 노스페이스 아이템으로부터 모티브를 얻었다.

웨트 비디오, 크리스마스 앨범 'Rainy Christmas' 발매
음악

웨트 비디오, 크리스마스 앨범 'Rainy Christmas' 발매

화이트 크리스마스는 뻔하니까.

More ▾
 
뉴스레터 구독 신청

뉴스레터 구독 신청으로 <하입비스트>가 제공하는 특집 인터뷰와 각종 발매 소식 그리고 최신 트렌드의 현황을 모두 누리세요.

본 뉴스레터 구독 신청에 따라 자사의 개인정보수집 관련 이용약관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됩니다.

더 나은 서비스를 위한 협조 부탁드립니다

<하입비스트>가 제공하는 광고 수신에 동의해주셔서 감사합니다. <하입비스트>는 여러분의 관심사와 최신 트렌드에 걸맞은 광고를 제공합니다. 광고차단기(애드블록)의 ‘화이트 리스트'에 <하입비스트>를 추가하면 사이트에 머무는 동안 계속해서 광고가 제공되는 점 참고 부탁 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