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의 새 모양 로고가 사라진다?

우리는 이제 이것을 ‘X’라고 불러야 한다.

테크
4,022 Hypes

트위터가 점진적으로 리브랜딩 과정을 밟을 예정이다.

지난 23일, 일론 머스크는 트위터 로고 변경 계획에 관한 트윗을 남겼다. 그는 트위터 내 자신의 팔로워들에게 트위터의 컬러를 블루에서 블랙으로 바꾸는 데 대한 설문을 실시했다. 이후 그는 우주를 테마로 한 검은색 배경에 로고 타입의 알파벳 ‘X’ 로고를 업로드했다.

그는 같은 날 트위터에 “우리는 곧 트위터 브랜드, 점진적으로 트위터 내 모든 새 문양에게 작별을 고하게 될 것이다”라고 전했다. 일론 머스크는 이미 새로운 법인 ‘X 코퍼레이션’을 트위터 법인과 합병시킨 상태다.

<로이터 통신> 보도에 따르면, 머스크의 이번 결정은 트위터를 메시지, 상품 결제, 원격 차량 호출 등 다양한 기능을 제공하는 앱으로 만들겠다는 그의 비전을 담고 있다. 트위터의 새로운 로고는 앱 내 실시간 음성 커뮤니티 기능 ‘스페이스’ 내에도 반영된다. 이번 업데이트에 대해 트위터 최고경영자 린다 야카리노는 “트위터는 우리가 소통하는 방식을 변화시켰다”며 “이제 ‘X’는 나아가 글로벌 타운스퀘어를 변화시킬 것이다”라는 의견을 남겼다.

일론 머크스의 대대적인 브랜드 변경은 수입 감소를 의식한 리브랜딩으로 보이지만, 시장조사기관 <포레스터>의 리서치 디렉터 마이크 프룰은 “일론 머스크의 이와 같은 조치는 기존의 트위터 사용자 이탈을 가속할 것이다”라고 전했다.

더 보기

이전 글

X, 성인용 콘텐츠에 초점 맞춘 커뮤니티 기능 개발 중이다
테크

X, 성인용 콘텐츠에 초점 맞춘 커뮤니티 기능 개발 중이다

커뮤니티 기능은 2021년에 도입된 바 있다.

X, 인플루언서 계정에 블루 인증 마크 제공한다
엔터테인먼트

X, 인플루언서 계정에 블루 인증 마크 제공한다

심지어 무료다.

일론 머스크, 지난해 말 대비 순자산 약 1백17조8백억 원 늘었다
테크

일론 머스크, 지난해 말 대비 순자산 약 1백17조8백억 원 늘었다

테슬라의 주가 하락에도 불구하고.


X, 일반 이용자들에게 연 1 달러의 구독료 부과한다
테크

X, 일반 이용자들에게 연 1 달러의 구독료 부과한다

뉴질랜드와 필리핀부터 적용된다.

뷰티풀 피플 x 미즈노 크로노 잉크스 9 공개
신발

뷰티풀 피플 x 미즈노 크로노 잉크스 9 공개

고급스러운 베이지 스웨이드와 레더 어퍼.

허프, 2023년 가을 컬렉션 공개
패션

허프, 2023년 가을 컬렉션 공개

루즈한 실루엣과 다채로운 그래픽.

지샥 40주년 기념, 히스테릭 글래머 x 지샥 DW-5600 공개
패션

지샥 40주년 기념, 히스테릭 글래머 x 지샥 DW-5600 공개

블랙 컬러 위에 얹힌 히스테릭 글래머의 그래픽.

오는 8월, 슈프림이 서울에 오프라인 스토어를 연다?
패션

오는 8월, 슈프림이 서울에 오프라인 스토어를 연다?

오픈 시기와 후보지가 전해졌다.

녹타 x 나이키 테크 플리스 의류 컬렉션 출시 정보
패션

녹타 x 나이키 테크 플리스 의류 컬렉션 출시 정보

플리스 소재 탄생 10주년 기념.


애플 아이폰 15 시리즈, 9월보다 늦게 공개될 수도 있다
테크

애플 아이폰 15 시리즈, 9월보다 늦게 공개될 수도 있다

프로 모델은 베젤이 스마트폰 사상 가장 얇다?

테베 마구구 x 아디다스, 남아공 프로축구 올랜도 파이리츠 유니폼 공개
패션

테베 마구구 x 아디다스, 남아공 프로축구 올랜도 파이리츠 유니폼 공개

우아하게 표현된 ‘백골’ 디자인.

정찬성 “맥스 할로웨이전이 은퇴전은 아니다”
스포츠

정찬성 “맥스 할로웨이전이 은퇴전은 아니다”

할로웨이전, 은퇴에 관한 속내를 털어냈다.

크리스토퍼 놀란이 CG없이 ‘오펜하이머’의 핵폭발 장면을 연출한 비결은?
엔터테인먼트

크리스토퍼 놀란이 CG없이 ‘오펜하이머’의 핵폭발 장면을 연출한 비결은?

거대한 수족관을 활용했다.

‘세계의 맛있는 길거리 디저트’ 순위 속 한국 음식은?
음식

‘세계의 맛있는 길거리 디저트’ 순위 속 한국 음식은?

뜨거울 때 불어먹어야 제맛.

More ▾
 
뉴스레터를 구독해 최신 뉴스를 놓치지 마세요

본 뉴스레터 구독 신청에 따라 자사의 개인정보수집 관련 이용약관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