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년 전의 첫 스우시를 새긴, 나이키 에어 포스 1 ‘퍼스트 유즈’ 공개

‘1971년 6월 18일.’

신발

최초 버전의 나이키 스우시를 새긴 에어 포스 1이 출시된다. 새롭게 공개된 에어 포스 1에는 지난 1971년 6월 18일 첫 사용된 스케치 버전의 스우시가 어퍼 측면에 자수로 새겨졌다. 해당 스우시 하단에는 스우시 탄생 50주년을 기념하는 ‘First use June 18,1971’ 문구가 새겨져 더욱 눈길을 끈다. 어퍼 전체는 화이트 및 베이지 컬러 조합으로 완성됐으며, 프리미엄 가죽 및 스웨이드 소재를 사용해 다채로운 질감을 자랑한다. 일반 에어 포스 1에서는 볼 수 없는 스우시 모양의 듀브레 역시 주목할 만한 요소 중 하나.

나이키 에어 포스 1 ‘퍼스트 유즈는 오는 6 18 아스팔트골드를 비롯한 일부 판매처에서 래플 방식으로 출시될 예정이다. 가격은 19 유로, 한화 약 121천 원이다.

더 보기

이전 글

애플, 12개의 게임 & 앱으로 구성된 '2021년 애플 디자인 어워드' 수상작 발표
전자

애플, 12개의 게임 & 앱으로 구성된 '2021년 애플 디자인 어워드' 수상작 발표

이 12개만으로도 아이폰을 살 이유가 있다.

스우시 로고 탄생 50주년을 기념하는 나이키 덩크 하이 '퍼스트 유즈' 살펴보기
신발

스우시 로고 탄생 50주년을 기념하는 나이키 덩크 하이 '퍼스트 유즈' 살펴보기

역사가 담긴 모델.

애플, 전기차 개발해온 전 BMW 수석부사장 영입했다
자동차

애플, 전기차 개발해온 전 BMW 수석부사장 영입했다

BMW ‘i3’와 ‘i8’을 만든 장본인.


축구 전문 매체가 측정한 손흥민의 몸값은 세계 몇 위?
스포츠

축구 전문 매체가 측정한 손흥민의 몸값은 세계 몇 위?

EPL에서는 무려 6위.

아우디의 초고성능 럭셔리 SUV, ‘RS Q8’이 국내 출시됐다
자동차

아우디의 초고성능 럭셔리 SUV, ‘RS Q8’이 국내 출시됐다

람보르기니 우루스에 뒤지지 않는 주행성능.

윤 안, 앰부시 x 나이키 덩크 하이 '플래시 라임' 실물 직접 공개
신발

윤 안, 앰부시 x 나이키 덩크 하이 '플래시 라임' 실물 직접 공개

목업과는 상당히 다른 컬러.

More ▾
 
뉴스레터 구독 신청

뉴스레터 구독 신청으로 <하입비스트>가 제공하는 특집 인터뷰와 각종 발매 소식 그리고 최신 트렌드의 현황을 모두 누리세요.

본 뉴스레터 구독 신청에 따라 자사의 개인정보수집 관련 이용약관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됩니다.

애드블록이 감지되었습니다.

광고를 통해 여러분께 무료로 기사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콘텐츠를 즐기기 원하신다면 애드블록 프로그램에서 <하입비스트>를 '광고 허용 웹사이트 목록'에 추가해주시기 바랍니다.